close

비스트 측 “6명 모두 함께 할 것..‘탈퇴설’ 사실무근” [공식입장]

[OSEN=정준화 기자] 비스트 장현승의 '탈퇴설'은 그저 '설'일 뿐이었다. 그룹 비스트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가 "탈퇴설은 전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표명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21일 OSEN에 "앞으로 팬미팅을 포함한 비스트의 모든 일정에는 멤버 6명이 모두 함께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불거진 '탈퇴설'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못박았다.

이날 한 매체는 비스트 멤버 장현승이 공식 스케줄에 불참했고, 곧 탈퇴할 가능성이 있다는 내용을 기사화한 바 있다./joonamana@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