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tvN 측 "유상무, '코빅'·'시탐3' 하차논의 없다"[공식입장]

[OSEN=박현민 기자] '성폭행 혐의'에 연루된 개그맨 유상무가 출연하는 tvN 예능이 일단은 편집이나 하차에 대한 논의 없이, 예정대로 정상 방영된다.

18일 tvN 관계자는 OSEN에 "유상무와 관련된 '사건'이 아직 경찰 조사나 결론이 나지 않은 상태라, 섣불리 하차 등을 논의하기에는 이른 시점이다. '시간탐험대3'와 '코미디 빅리그' 하차나 편집에 대해서는 이후 진행 상황을 지켜보고 판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 방송되는 '시간탐험대3'는 별도의 재편집이 계획되어 있지 않다. 이 역시 마찬가지로 편집을 논의한 단계가 아니다. 현재로서는 '코빅' 역시 마찬가지"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앞서 유상무는 18일 오전 서울 강남 모텔에서 술을 먹고 한 여성을 성폭행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해당 여성이 직접 그를 신고했기 때문. 이와 관련해 유상무 소속사 코엔스타즈 측은 "유상무가 여자친구와 술을 먹던 중 일어난 해프닝이다. 여자친구가 만취해 장난으로 신고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해당 사건을 접수한 강남경찰서 측은 이와 별개로 인지수사를 진행한다. 경찰 측은 "새벽 3시에 신고했던 피해자가 돌연 오전 8시 30분께 신고를 취소했다"며 "단순 해프닝인지, 아니면 다른 이유가 있는지 추후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 전했다. / gat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