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롤챔스] 최병훈 SK텔레콤 감독, "빨리 준비한 것 보여드리고파"

[OSEN=고용준 기자] "빨리 경기하고 싶어요."

고된 여정 뒤의 짧은 휴식을 끝낸 SK텔레콤 최병훈 감독은 확실하게 여유가 있었다. 본 경기를 직접 해보지 않았지만 선수들의 패치 적응도에서 만족감을 드러냈고, 승패 이상으로 SK텔레콤의 경기를 롤챔스 팬들에게 보여줘야 겠다는 의지도 드러냈다. 

SK텔레콤은 2일 오후 서울 상암 OGN e스포츠 전용경기장에서 열리는 '2016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CJ와 서머시즌 첫 경기에 나선다. 

OSEN과 전화통화에서 최병훈 감독은 "준비는 잘 되고 있는 것 같다"고 말문을 열면서 서머시즌에 나서는 SK텔레콤의 준비 상태에 대해 전했다. 

시즌이 열리기 1주일전 사전 인터뷰에서 "지금은 우리가 가장 부족한 것 같다"며 살짝 엄살을 떨었던 그는 "여러 팀들과 연습하면서 선수들이 바뀐 패치에 적응을 괜찮게 했다. 스크림 승패를 자세하게 전해 드릴 수 없지만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사실 MSI 끝나고 쉬고 싶다고 했지만 경기 텀이 길어서 감을 잃을까 조바심이 나더라(웃음)"면서 "빨리 경기하고 싶다"라고 SK텔레콤의 경기력이 어느 정도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최병훈 감독은 "오랜만의 경기라 승패이상으로 경기내용이 나도 궁금하다. 빨리 경기로 준비한 것들을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개막전에 나서는 각오를 말했다. / scrapep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