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국수의신' 천정명, 조재현 살인 고백에 분노 폭발

[OSEN=이지영 기자] 천정명이 조현재의 살인 고백에 울분을 폭발시켰다.

16일 방송된 KBS '국수의 신'에서는 명이를 의심하는 길도의 모습이 그려졌다. 길도는 명이가 자신이 죽인 친구의 아들이라 생각하고 그를 시험한다.

그에게 국수를 만들게 하고, 그 동안 소설이라며 자신이 했던 살인을 고백한다. 명이는 자신의 가족이 몰살되는 과정을 들으면서도 아무렇지 않은 척 참았다. 명이는 "처음 듣는 소설이다"고 했고, 길도는 "아직 출판 안됐다. 내가 만든 소설이다"고 했다.

길도는 아직 때가 아니라며 그 자리를 떴고, 명이는 길도가 나가자 분노로 치를 떨며 울분을 토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국수의 신'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