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판타스틱‘ 김현주♥주상욱, 첫 촬영공개..빅재미 폭발

[OSEN=강서정 기자] ‘판타스틱’의 김현주와 주상욱이 살벌한 첫 만남으로 ‘오늘만 사는 로맨스’의 서막을 알린다.

JTBC 새 금토드라마 ‘판타스틱’(극본 이성은, 연출 조남국) 측은 17일 김현주, 주상욱의 12년만의 재회를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은 이소혜(김현주 분)와 류해성(주상욱 분)이 새 드라마 ‘히트맨’ 대본 리딩 현장에서 12년 만에 재회하는 장면. 두 사람이 기싸움을 벌이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준비해온 류해성이 상상초월의 발연기를 선보이며 굴욕을 당하는 장면이다.

사진 속 김현주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주상욱을 바라보며 어이없는 표정을 짓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히트맨’으로 변신한 주상욱은 김현주를 향해 총을 겨누며 자신의 의지를 어필한다. 약을 올리는 주상욱과 그런 그를 성격대로 한 대 쥐어박고 싶지만 애써 참는 김현주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대본 리딩에서 전세는 역전된다. 냉철하게 대본을 보며 여유롭게 주상욱의 연기를 평가하는 김현주와 달리 주상욱은 식은땀을 줄줄 흘리며 혼신의 연기를 펼치고 있다.

두 사람의 첫 커플 촬영에서 이들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연기했다. 김현주와 주상욱은 티격태격 꿀케미를 선보였고 극 중 발연기 장인인 만큼 발연기 역시 빛을 발했다. 그의 뻔뻥한 발연기에 스태프들이 웃음을 참느라 식은땀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조남국 PD는 주상욱에게 “하면 할수록 발연기가 는다. 이 정도면 명품 발연기”라고 칭찬 아닌 칭찬을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판타스틱’ 제작관계자는 “믿고 보는 배우 김현주와 주상욱의 쫄깃한 케미가 극캐릭터와 극의 재미를 한층 끌어 올리고 있다. 앞으로 두 사람이 펼칠 로코 케미를 기대해도 좋다”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판타스틱’은 오는 9월 2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kangsj@osen.co.kr

[사진] 에이스토리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