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공항가는길' 김하늘, 美친 모성연기 '진짜 애엄마인줄'

[OSEN=이지영 기자] 김하늘이 리얼한 모성애 연기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김환희와 모녀지간으로 출연하고 김하늘. 김하늘은 대한민국 평균 엄마들처럼 딸 때문에 아파하고, 전전긍긍하는 모습을 보이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진짜 엄마가 돼 본 듯한 그녀의 연기에 박수가 나왔다.

KBS 수목극 '공항가는 길'은 인생의 두번째 사춘기를 겪고 있는 두 남녀의 사랑을 그리고 있는 감성 멜로다. 22일 방송에서는 도우(이상윤)와 수아(김하늘)가 정식으로 만나 인연을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딸을 말레이시아로 조기 유학을 보낸 학부모. 수아의 딸 효은(김환희)이 도우의 딸 애니의 룸메이트가 되면서 스치 듯 인연이 시작됐다. 하지만 도우의 딸이 교통사고로 사망하자, 도우는 깊은 실의에 빠진다. 수아는 효은이 애니의 죽음을 충격을 받자 급히 한국으로 데리고 들어온다.

수아는 그 문제로 남편 진석(신성록)과 다투지만, 결국 자신의 뜻대로 효은을 귀국시킨다. 수아는 효은의 전학 수속을 밟으러 말레이시아에 갔다가 애니의 유품을 챙겨온다. 애니의 엄마 혜원(장희진)은 유품을 다 버리라고 한 상태. 수아는 도우를 공항에서 만나 이를 전해 주고, 두 사람은 정식으로 자신을 소개하며 인연을 시작했다. 도우와 수아는 그날 애 문제로 서로를 위로하며 마음을 나눴다.


수아는 한강에 애니의 유골을 뿌리는 도우와 같이 있게 되고, 도우의 뒷모습을 보며 안타까운 심정을 금치 못했다.

김하늘은 첫해부터 딸 때문에 전전긍긍해하는 모성 연기를 자연스럽게 해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애니를 잃은 도우를 위로하며 눈물을 보였고, 아이를 잃은 부모의 심정을 공감하는 연기에 시청자들도 안타까운 심정을 같이 느낄 수 있었다. 김환희와 같이 연기하며 실제 모녀를 방불케 했던 김하늘. 앞으로 펼쳐질 김하늘의 모성 연기가 기대된다.

/ bonbon@osen.co.kr

[사진] '공항가는 길'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데뷔' 정진우 "유희열 선생님, 저한테 관심 없으실걸요? 하하"  순전히 정진우가 주인공이었다. 그의 자작곡을 듣기 위해 SBS...

  • [Oh!llywood]...

    할리우드 세기의 커플 브란젤리나가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 총 12년간...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브래드 피트와 불륜설에 휩싸인 마리옹 꼬띠아르의 연인 기욤...

  • [Oh!쎈...

    어느 새부터인가 할리우드 유망주 중 한 명이었던 제시카 비엘은 본인의...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