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언프리티3' 측 "육지담 vs 자이언트 핑크…진정성 느껴질 것"

[OSEN=박현민 기자] Mnet '언프리티 랩스타3'(이하 '언프리티3') 세미파이널에서 최종 4인의 래퍼가 격돌한다. 대망의 파이널트랙 프로듀서는 도끼.

23일 방송되는 '언프리티3' 9회에서는 파이널 트랙 주인공이 되기 위한 두 번째 관문 ‘세미파이널’ 미션이 그려진다. 세미파이널에서는 전소연과 애쉬비, 그리고 본선 1차 공연 마지막 라운드인 육지담 vs 자이언트핑크 대결의 승자 외에 다른 한 명까지 총 4명의 래퍼가 무대를 꾸민다. 이들은 1대 1 배틀로 격돌하며, 이 대결에서 이긴 래퍼만이 파이널 무대에 설 수 있다. 래퍼들은 파이널 무대를 향해 한치 양보 없는 필사의 대결을 펼칠 계획.

본격적인 세미파이널 대결에 앞서 지난주 ‘본선 1차 공연’ 미션의 마지막 라운드인 육지담과 자이언트핑크의 진검승부가 펼쳐진다. 방송초부터 ‘우승 후보’로 거론되며 실력을 인정받은 두 래퍼가 맞붙는 빅매치인만큼, 승패를 가늠하기 어려운 역대급 무대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Myself'를 주제로 준비한 본선 1차 공연을 앞두고 육지담은 “자이언트핑크와 이번에 대결하게 되어 영광이기도 하고 부담이 되기도 한다”며 “불안하고 힘든 모습을 숨기고자 노력을 많이 했다. 이번 무대를 통해 숨기려고 노력한 진짜 저의 모습을 불 수 있을 것”이라 전해 기대감을 높였고, 자이언트핑크는 “이번 무대에 ‘자이언트핑크’라는 제 이름처럼 앞으로 더 나아갈 래퍼로서의 야망을 담았다. 정말 자이언트핑크만이 할 수 있는 무대이니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각오를 밝혔다.



제작진은 “육지담, 자이언트핑크 둘 다 본선공연 무대에서 자신의 모습을 관객 앞에 진솔하게 드러내고자 했다. 그 노력을 무대를 통해 진정성있게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파이널 트랙에 한발 더 다가간 래퍼들이 칼을 갈며 준비한 세미파이널 무대도 함께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독보적인 음악 스타일로 힙합씬을 주도하는 대한민국 최고 래퍼 겸 프로듀서 도끼가 ‘언프리티 랩스타3’ 파이널 트랙 프로듀서로 출격을 예고, 파이널 트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23일 오후 11시 방송. / gato@osen.co.kr

[사진] Mnet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그레이스 "'언프리티3', 2달이 2년 같았다..힘들었지만 좋은 기억"  (인터뷰①에 이어) 그레이스는 인터뷰 내내 자신만의 색깔과 대중이 좋아하는...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나오미 왓츠와 리브 슈라이버가 11년 만에 각자의...

  • [Oh!llywood]...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테일러 로트너와 자신의 여동생을 이어주려고 했다는...

  • [Oh!llywood]...

     클래식 어린이 동화 '피터 래빗'이 영화화된다.로이터는...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