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캐리어' 이준, 국민직진남 '고구마가 뭐예요'

[OSEN=이지영 기자] 이준이 시원한 직진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심쿵시켰다. 최지우에게 기습 키스를 한 데 이어 고백까지 하며 자신의 마음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당황스러워 하는 최지우에게 올 때까지 기다리겠다고 말하며 사이다 러브라인을 시작했다. 이준의 마음이 일방 통행으로 끝나지 않기를 기대해본다.

18일 방송된 MBC 월화극 '캐리어를 끄는 여자'에서는 금주(최지우)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는 석우(이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오성 그룹 사위의 살인 사건을 조사하던 중 조사 차 게이 바에 가게 된다. 거기서 만난 한 게이 남성이 석우에게 접근했고, 금주는 당황하는 석우를 도와주기 위해 자신이 여자 친구라고 하며 석우를 안았다.

게이는 화를 내며 사라졌고, 석우는 자신의 품을 떠나려는 금주에게 기습 키스를 해 금주를 당황시켰다. 석우는 금주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려 하지만 금주는 다른 이야기를 하며 말머리를 돌렸다.

다음날 석우는 회사에서 금주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고, 금주는 "당황스럽다"고 솔직하게 말한다. 석우는 "금주씨가 올 때까지 기댜리겠다"고 포기하지 않겠다는 마음을 내비쳤다.


이후 석우는 복거(주진모)와 신경전을 벌이며 시청자들의 미소를 불렀다. 복거가 금주를 만나고 나오자 복거의 길을 막으며 "나 사무장님 만나러 간다"고 자랑했다. 복거가 "난 이미 만났다"고 되받아치며 석우를 실망시켰다. 이후 석우는 복거와 금주가 함께 있는 것을 질투하며 볼펜에게 화풀이를 하는 등 귀여운 모습을 보였다.

이날 최지우의 거절에도 직진을 선택한 이준. 이준의 사이다 행보에 시청자들은 마음을 빼앗겼다. 최지우가 어떤 선택을 할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이날만큼은 이준을 응원하고 싶어졌다. / bonbon@osen.co.kr

[사진] '캐리어를 끄는 여자'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