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해투’ 샤이니 “전현무 제6의 멤버? 인정한 적 없어” 저격

[OSEN=강서정 기자] 그룹 샤이니가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전현무 저격수로 거듭났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전박대첩 : 샤이니 대 써니’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데뷔 9년차 베테랑 아이돌 샤이니와 개그우먼 듀오 김지민-이국주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샤이니는 자신들의 히트곡 ‘루시퍼’를 패러디 해 일약 예능 대세반열에 오른 ‘무시퍼’ 전현무를 향한 솔직한 심경을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민호는 “전현무 형이 처음 루시퍼를 췄을 때는 정말 감동 받았었다. 그런데 뜨고 나서부터 동작도 다 까먹더니, 어디 가서 샤이니를 내가 키웠다고 이야기하고 다니더라. 초심을 잃었다”며 전현무의 만행에 일침을 가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전현무 형이 샤이니의 제 6의 멤버로 인정받았다고 하는데 저희는 인정한 적이 없다”며 억울함을 호소해 폭소를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종현은 전현무가 인기를 얻기 위해 샤이니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했음을 주장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바로 “전현무 형과 친분이 전혀 없던 시절에 SNS 다이렉트 메시지를 받은 적이 있다. 굳이 그렇게까지 해서 저희랑 친해질 필요가 있었나 의심된다”고 털어놓은 것. 이 같은 샤이니의 연이은 팩트 공격에 전현무는 결국 “의도적으로 접근한 게 맞다”고 고백해 전 출연진들의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샤이니와 전현무는 ‘무시퍼’에 이은 새로운 콜라보 무대를 꾸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샤이니가 전현무에게 신곡 ‘1 of 1’ 안무를 직접 사사한 것. 이 와중에도 샤이니는 “루시퍼 한 곡으로 너무 오래했다. 노력할 때가 됐다”며 채찍질을 잊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오는 2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kangsj@osen.co.kr

[사진] 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