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세대, 2016 코리아리그 첫날 상무 격파 파란

[OSEN=우충원 기자] 18일 막을 올린 2016 코리아 아이스하키리그(이하 코리아리그) 초반부터 이변이 연출되며 흥미를 돋우고 있다.

대학세의 선두주자 연세대는 18일 밤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대회 첫날 경기에서 한 수 위로 평가된 국군체육부대(상무) 아이스하키 팀을 슛아웃(승부치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4-3으로 꺾는 파란을 일으켰다.

상무 아이스하키 팀은 19명 선수 가운데 3명을 제외한 16명이 사실상의 프로리그인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에서 경험을 쌓았던 선수들로 구성됐다. 이영준, 최시영, 조형곤, 김우영, 민권기 등은 성인 대표팀 경력까지 지닌 이들이다. 경험에서 앞선 상무의 승리가 점쳐졌던 경기였지만 연세대는 패기를 앞세워 코리아리그 데뷔전에 나선 ‘형님’들을 제압하는 이변을 만들었다.

실전 경험이 부족했던 탓인지 상무는 1피리어드에 짜임새 있는 모습을 보이지 못했고 연세대는 유효 슈팅(SOG)에서 9대 4로 앞서는 등 우세한 경기를 펼친 끝에 10분 8초에 터진 안재인의 선제골로 앞서 갔다.


상무는 2피리어드 들어 전열을 재정비, 경기 주도권을 장악하고 반격에 나섰고 6분 5초에 조형곤이 동점골을 터트렸지만 연세대는 파워 플레이(상대 페널티로 인한 수적 우세 상황)가 펼쳐지던 12분 28초에 정종현의 골로 다시 달아났다. 우세한 경기 속에서도 실책과 반칙이 잇따르며 어려운 경기를 펼치던 상무는 16분 45초에 최시영의 파워 플레이골로 승부를 다시 원점으로 돌렸다.

연세대는 3피리어드 시작 2분 31초 만에 김형겸의 패스를 받은 수비수 김진수의 슈팅이 골 네트로 빨려 들어가며 다시 달아났다. 상무는 9분 11초에 이현승의 득점포로 연세대를 따라잡았지만 이후 페널티가 거듭되며 흐름을 이어가지 못했다.

3-3으로 맞선 채 정규 피리어드 종료를 맞은 양팀은 5분간의 연장 피리어드에서도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연세대는 페널티슛아웃으로 이어진 승부에서 네 번째 슈터로 나선 김진수의 결승골로 2시간 30여분간의 접전에 마침표를 찍었다. 연세대의 2년생 수비수 김진수는 정규 피리어드에서 1골 1어시스트를 올린데 이어 슛아웃에서 천금의 결승골을 터트리며 2016 코리아 아이스하키리그 첫날 히어로가 됐다.

한편 앞서 열린 경기에서는 동양 이글스가 1골 1어시스트를 올린 장성빈(20)의 활약으로한양대를 3-2로 꺾고 첫 승을 신고했다.

2016 코리아 아이스하키리그는 20일 오후 4시 목동아이스링크에서 경희대-한양대, 광운대-고려대의 경기로 속개된다. / 10bird@osen.co.kr

[사진] 협회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불독, "프듀101' 질투? 경쟁? 우정 훨씬 컸다" "대표 걸크러쉬 계보 잇고 싶어요!"걸그룹 불독이 걸크러쉬의 대표...

  • [Oh!llywood]...

    케이티 페리와 올랜도 블룸이 결별설에도 데이트 장면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엠버 허드가 가정폭력에 대한 경험을 전했다고 미국 매체...

  • [Oh!llywood]...

    희귀병을 극복하고 최근 복귀한 셀레나 고메즈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 [유구다언]...

    이미 실패를 인정했다. 따라서 축구 대표팀은 완전히 개혁을 해야 한다....

  • [이균재의 무회전킥]...

    지난 14일 K리그에 웃지 못할 촌극이 벌어졌다. K리그 클래식...

  • [유구다언]...

    여자프로농구 주관 방송사는 지난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략과...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