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라스' 김수용 "유재석, 녹화 때마다 격려 전화" 미담 증언

[OSEN=박진영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김수용이 유재석의 ‘격려 전화’ 미담을 공개한다. 유재석의 ‘훈훈한 동기애’를 증언한 그는 숨은 반전 고백으로 웃음을 자아내는 한편, 방송 정지설과 여러 프로그램 제작진들과 있었던 오해에 대해 해명할 예정이어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오늘(19일)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황교진)는 ‘불타는 라스’ 특집으로 강수지-김완선-박수홍-김수용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수용은 고정 프로그램이 없음을 밝혔다. 그는 “나도 모르게 방송 정지를 당한 줄 알았다”고 고백하며 억울함을 풀기 위해 법 위반 내역까지 공개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특히 그는 이런 자신을 걱정해 주는 사람이 개그맨 동기인 유재석이라고 밝히며 훈훈한 미담을 증언했다. 김수용은 자신이 프로그램 녹화를 할 때면 어김없이 유재석의 격려전화가 걸려온다면서 “유재석 씨가 전화를 많이 해요”라고 밝힌 것.


하지만 김수용은 이 같은 유재석의 전화에는 숨겨진 ‘반전 법칙’이 있었음을 폭로했고 이를 들은 4MC를 비롯한 게스트들이 웃음을 참지 못했다고 전해져,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을 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평소 무덤덤하게 얘기하는 스타일의 김수용은 소극적인 리액션으로 인해 예능 섭외과정에서 제작진과 있었던 오해에 대해서도 해명할 예정이다. 그는 “최대한 기쁘게 말한 건데..”라며 섭외전화에 응대하는 모습을 재연하며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고.

과연 유재석 격려전화 미담의 숨겨진 비밀은 무엇일 지, 김수용의 방송 정지설에 대한 해명은 오늘(19일) 밤 11시 10분 ‘라디오스타-불타는 라스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parkjy@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정민 "'최고의 한방' 헐레와 나, 닮아서 참 좋았어요" 배우 이정민이 ‘최고의 한방’ 속 헐레에 남다른 애정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