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르노삼성 노-사, '2016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 무분규 타결

[OSEN=신연재 기자] 르노삼성자동차의 노사가 협상을 마쳤다.

르노삼성자동차는 19일 오전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에서 2016년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을 마무리 짓는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조인식에는 박동훈 사장과 최오영 노동조합 위원장을 비롯한 노·사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르노삼성자동차 노·사 양측은 지난 12일 기본급 31,200원 인상, 생산성 격려금 지급, 신차 출시 격려금 300만원을 포함한 인센티브 800만원 지급, 근무강도 개선 위원회 구성 등을 골자로 하는 합의안을 도출했다. 이어 13일 실시된 찬반 투표 결과 57.3% 찬성을 얻어 2년 연속 무분규로 협상을 타결 지었다.

2016년 SM6와 QM6 두 차종을 시장에 선보인 르노삼성자동차는 임단협까지 무분규로 최종 타결지음으로써 노·사 간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내수 3위 탈환을 위한 가속 질주를 이어가겠다는 각오다. /yj01@osen.co.kr


[사진] 2016 임단협 조인식에 참석한 박동훈 르노삼성 사장(왼쪽)과 최오영 노동조합 위원장.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