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당당한 걸크러시"..마틸다의 이유 있는 변신(feat. 데니안)[종합]

[OSEN=선미경 기자] 세 번째 데뷔, 걸크러시 매력으로 무장한 걸그룹 마틸다가 돌아왔다.

마틸다는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위치한 예스24무브홀에서 세 번째 싱글 '넌 Bad 날 울리지마' 발표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 컴백 소감과 활동 각오 등을 밝혔다. 신곡 무대는 물론 멤버 개인들의 매력 어필을 위한 개인기 타임이 이어져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먼저 해나는 "일단 우리가 벌써 데뷔한지 7개월 만에 세 번째 싱글을 내게 됐다. 다양한 색깔을 보여드리기 위해서 걸크러시 장르로 도전하게 됐다. 새로운 장르다보니까 너무 많이 설레기도 하고 떨린다. 세 번째 데뷔를 한 것 같다. 쉬지 않고 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드린다"라고 컴백한 소감을 말했다.

세미는 "너무 떨려서 멤버들이 다 얼어 있는데, 열심히 준비했으니 잘 봐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어제 잠을 한 숨도 못 잤다"라고 덧붙였다.


또 단아는 이번 싱글을 통해 새로운 콘셉트를 시도한 것에 대해 "데뷔 때는 풋풋하고 상큼한 모습을 보여드렸고, 여름엔 상큼발라한 모습이었다. 이번에는 조금 더 강하고 여성스러운 걸크러시 이미지를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 마틸다에게 이런 모습도 있구나를 보여드리고 싶었다. 마틸다의 색을 만들어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설명했다.

마틸다를 더 많이 알리기 위한 매력 어필도 이어졌다. 새별은 "내 의지와는 다르게 팀에서 시크, 도도를 맡고 있다. 내 이미지에 맞게 멤버들과 회사에서 부여해줬다"라면서 "왜 그런지 모르겠다"며 웃었다. 이에 해나는 "안 웃으면 무섭다. 차가운 이미지가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해나는 "리더를 맡고 있다. 팀에서 막내 같은 맏언니"라고 말하면서, 아파트 안내방송 개인기를 보여줘 웃음을 주기도 했다. 단아는 "많은 분들이 귀여운 이미지로 봐주시지만 작지만 당찬 매력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하고 있다"라며 애교를 보여줬다.

마지막으로 세미는 "나는 팀에서 분위기 메이커를 맡고 있다. 내가 멤버들에 비해서 좀 시끄러운 편이다. 네 명 중에서는 그나마 개인기가 많지 않나"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세미는 안성댁 성대모사를 시작으로, 인터넷 방송 VJ를 흉내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의 포부도 이어졌다. 해나는 "소유, 레이나 선배님처럼 음원 강자가 되고 싶은 꿈이 있다. 콜라보를 한다던지, 음원을 내면 믿고 듣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단아는 "마틸다 활동을 하면서 영화에 나오는 것도 꿈이다. 가수 활동 이외의 목표는 영화 출연"이라고 말했다. 또 새별은 모델, 세미는 뮤지컬에 대한 꿈을 공개했다.


마틸다의 쇼케이스 MC를 맡은 데니안의 애정도 느껴졌다. 그는 마틸다에 "나는 데뷔한지 18년이 됐다. 그때와 지금 주변 상황이 많이 바뀌었지만 무대는 같다. 경쟁자들이 많은데 그 속에서 살아남으려면 한 무대 한 무대를 마지막으로 생각하고 열심히 하면 좋은 결과가 있지 않을까"라고 조언했다.

10월 가요대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단아는 "우리도 많이 생각을 했는데, 쟁쟁한 분들이 많이 나오셔서 음악 방송 같은 것을 찾아보는 분들이 많을 것 같다. 그 사이에 우리가 껴서 얼굴이라도 비출 수 있다면 좋을 거라고 생각했다"라고, 해나는 "거기서 마틸다만의 당당한 매력으로 살아남겠다"라고 밝혔다.

또 해나는 다른 걸그룹과 차별화된 걸크러시에 대해 "우리의 롤모델이 2NE1이다. 우리만의 새로운 색깔을 만들어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며 각오를 다졌다.

이날 0시에 공개된 '넌 Bad 날 울리지마'는 스타일리쉬한 레게풍의 리듬 파트와 파워풀한 EDM 사운드 그리고 감성적인 멜로디 라인이 인상적인 곡이다. 멤버들의 매력과 팀 마틸다가 보여주려 하는 퍼포먼스를 담아내고 있다.

또 다른 콘셉트, 더 강력해진 매력으로 돌아온 마틸다가 이번 변신을 통해 어떤 성과를 거둘지 관심이 모아진다. /seon@osen.co.kr

[사진]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아늑한 2NE1 떠나 전쟁터로"…산다라박의 제3의 인생 산다라박이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선다. 음악 영화 '원스텝'을 통해서다. 첫 스크린...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 [오!쎈분석]...

    새로운 색깔로 경기에 임했다. 그러나 변화가 계속됐고 그 중심은 결국...

  • [시리아전] '승리...

    원하던 승전보를 전했다. 월드컵 본선 티켓이 주어지는 2위 자리도...

  • [시리아전]...

    승리는 했다. 그러나 화끈한 공격, 여유있는 운영, 안정적인 수비는...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