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방통심의위, ‘구르미’ 노출 ·‘미우새’에 ‘권고’ 조치[종합]

[OSEN=강서정 기자]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소위원회가 KBS 2TV ‘구르미 그린 달빛’과 SBS ‘미운 우리 새끼’에 권고 조치를 내렸다.

19일 오후 서울 양천구 방송회관 대회의실에서는 제36차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이하 방통심의위) 방송심의소위원회가 열린 가운데 ‘구르미 그린 달빛’과 ‘미운 우리 새끼’, tvN ‘SNL 코리아8’ 등이 안건으로 상정됐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미성년자 노출과 키스신에 대해 어린이와 청소년의 출연과 관련한 심의를 받았다. 앞서 1회분에서 김유정이 극 중 여자의 신분을 감추기 위해 붕대로 가슴을 동여매는 장면과 이영(박보검 분)과 라온(김유정 분)의 키스신이 방송됐는데 일부 시청자들이 이를 지적했고 방송심의규정 제45조(출연) 1항과 6항에 심의를 받았다. 이에 대해 방통심의위 측은 권고 조치를 내렸다.

‘미운 우리 새끼’는 한 출연자가 국제결혼에 대해 부정적으로 발언한 것에 대해 지적을 받아 방송심의규정 제31조(문화 다양성 존중)에 따라 심의를 받았다. 이에 대해 방통심의위 측은 권고 조치를 했다. /kangsj@osen.co.kr


[사진] KBS,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품위녀' 정다혜 "파스타 난투? 한 번에 끝+PD님 함박웃음" 배우 정다혜가 '품위있는 그녀'에서 화제가 됐던 '파스타 난투극'에 대한 비하인드...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