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주간아' 달샤벳 수빈, "아이돌계 서장훈" 셀프 디스

[OSEN=김보라 기자] 걸그룹 달샤벳 멤버 수빈이 자신의 개성으로 '큰 키'를 꼽았다.

수빈은 19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후배 그룹 다이아에게 "연예계에서 살아남기 위해선 본인만의 아이덴티티가 필요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자신만의 개성이 필요하다"고 했고, 이에 정형돈이 "본인의 아이덴티티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냐"고 묻자 "저는 아이돌계 서장훈이다"라고 대답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게스트로 데뷔 6년차 달샤벳과 1년차 다이아가 출연했다./ purplish@osen.co.kr


[사진]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