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우사남' 수애, 김영광과 악연 알았다..사랑 '빨간불'[종합]

[OSEN=이지영 기자] 수애가 김영광과의 악연을 알게되며 충격에 빠졌다.

21일 방송된 KBS '우리집에 사는 남자'에서는 병우가 난길을 찾아와 나리와의 악연에 대해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병우는 "네가 나리의 아버지를 죽였다. 몇년 전 인쇄소 사건 기억하냐"고 한다.

과거 난길은 인쇄를 빙자해 사채놀이를 하는 조직을 찾아가 깽판을 벌이고, 거기에 있던 나리 아버지는 옥상으로 도망간다. 나리 아버지는 난길 일당을 보고 도망가다 옥상에서 떨어진다.

난길은 "나리 아버지 안죽었다. 내가 확인하겠다"고 한다. 나리는 비행이 있어 다시 서울로 올라가고, 난길은 매순간 나리가 있는 듯한 환상을 본다. 난길은 병우에게 잡혀 있는 나리 삼촌을 찾아가 "나리 아버지를 본 게 언제냐"고 묻는다. 삼촌은 "지난 봄인가 여름인가"라고 해 난길은 나리 아버지가 아직 살아있다는 사실을 확인한다.

나리는 난길이 보고 싶어 내려와 "사랑한다. 짐 싸서 내려오겠다"고 하고, 난길은 행복해 한다.

병우는 삼촌을 찾아가 나리 아버지에 대해 이야기한 것을 책망하고, "원래 그 땅이 삼촌 땅 아니냐. 난길만 없으면 그 땅은 삼촌 땅이 되는 거다"고 해 삼촌을 솔깃하게 만든다.

나리와 난길은 같이 저녁을 먹으며 달달한 시간을 보내고 그때 삼촌이 나타나 난길의 멱살을 잡는다. 삼촌은 난길의 혼인 무효 소송을 한다고 하며 "나리에게 떨어져라"고 한다. 삼촌은 아버지의 사망 신고서까지 보여주며 나리에게 충격을 준다. 삼촌은 재판을 하면 자신의 편을 들라고 해 나리에게 충격을 안겼다.

/ bonbon@osen.co.kr

[사진] '우리집에 사는 남자'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