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00만불 토너먼트로 돌아온 김창현, “무대에 대한 갈증 커졌다”

[OSEN=이균재 기자] “무대에 대한 갈증 커졌다.”

‘미스터 암바’ 김창현(33, 팀매드)의 목소리에서 떨림이 느껴졌다. 설렘과 긴장이 동시에 느껴지는 듯했다. 김창현은 2월 1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36 출전을 앞두고 있다. 김창현이 은퇴를 선언하고 꼭 2년 만이다.

2015년 2월 1일. 김창현은 ROAD FC 021에서 일본의 강자 사사키 신지와 대결했다. 경기 도중 양손가락이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을 정도로 3라운드 내내 접전을 벌였지만 아쉽게 패배하고 말았다. 그리고 경기가 종료된 후 김창현은 돌연 은퇴를 선언했고, 그렇게 케이지를 떠났다.

“일단 한 번 더 지면 은퇴한다고 했기 때문에 스스로 했던 말을 지키기 위해 그런 결정을 내렸습니다. 하지만 그때로 돌아간다면 다시는 그런 선택은 하지 않을 겁니다.”

은퇴 선언 이후 김창현은 파이터가 아닌 새로운 삶에 적응하기 위해 체육관에는 발길도 하지 않았다. 하지만 갑자기 결정한 은퇴였기에 선수로서 이루지 못한 꿈이 김창현의 발목을 잡았다.

10년이 넘도록 프로선수의 삶을 살다 완전히 새로운 삶은 살기란 그리 쉽지 않았다. 방황하던 김창현은 우연한 기회로 다시 글러브를 끼게 됐고, 잠시나마 동료들과 함께 운동하던 그 시절로 돌아간 기분이 들었다. 그리고 김창현은 복귀하기로 결심했다.

“다시는 저 무대에 오르지 못한다고 생각하니까 경기에 대한 갈증이 더욱 컸습니다. ROAD FC가 대중들에게 인지도가 높아진 것도 한 몫 했죠. 솔직히 말하자면 100만불 토너먼트가 결정적이었습니다.”

김창현이 은퇴를 고려했던 것은 금전적인 이유도 없지 않았다. 파이트머니만으로 생활하기엔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따랐기 때문이다. 김창현이 복귀를 결심하던 찰나에 ROAD FC 라이트급 토너먼트가 공식 발표됐다. MMA 역사상 찾아볼 수 없는 100만불의 우승 상금이 걸려있는 토너먼트다.

ROAD FC 100만불 토너먼트에는 거액의 상금이 걸려있는 만큼 전세계 각 단체의 챔피언들이 출전 의사를 전하고 있다. 라이트급 전 챔피언 남의철도 토너먼트를 통해 복귀한다. 김창현이 활동하던 2년 전보다 ROAD FC (로드FC) 라이트급 선수층이 두꺼워진 상황.

“강한 선수들이 많을수록 대회의 퀄리티가 높아지죠. 그런 무대에 다시 설 수 있게 돼 영광입니다. 이번 상대도 현 챔피언이라고 하던데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습니다.”

김창현이 토너먼트에 참가해 처음으로 맞붙게 된 상대는 일본 단체 판크라스 페더급 현 챔피언 앤디 메인(28, PURE MIXED MATIAL ARTS)이다. 앤디 메인은 15전을 치르며 패배는 단 두 번 뿐으로 승률도 높다. 현 챔피언과의 경기는 처음인 김창현에게 결코 쉽지 않은 상대다.

“그동안 감을 잃어서 그게 조금 걱정입니다. 빨리 감을 되찾고 어렵게 복귀한 만큼 우승을 목표라고 생각하고 데뷔전 치르는 마음으로 훈련에만 집중하겠습니다.”

한편 ROAD FC (로드FC)는 2017년 첫 대회인 2월 1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XIAOMI ROAD FC 036을 개최한다. 메인이벤트인 후쿠다 리키와 김내철의 미들급 컨텐더 결정전 외에도 ROAD FC 100만불 토너먼트 ‘ROAD TO A-SOL'의 지역 예선인 인터내셔널 토너먼트가 펼쳐진다. 이 토너먼트에 일본, 브라질 등 전세계 각 단체 챔피언 출신들을 비롯한 강자들이 출전할 예정이다. 챔피언 출신의 강자들이 몰려들며 100만불 토너먼트는 MMA 파이터들의 전쟁이 될 전망이다.

ROAD FC 100만불 토너먼트는 1월 28일 필리핀 URCC에서 동남아시아 지역 예선이 열린다. 2월 11일에는 한국에서 인터내셔널 예선, 2월 18일에는 MFP에서 러시아 예선, 3월에는 DEEP에서 일본 지역 예선이 개최될 예정이다./dolyng@osen.co.kr
[사진] 로드F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형식 “군대? 로망 전혀 없어요..학교졸업 후 갈 계획” 젊은 남자배우들의 ‘품귀’ 속에 박형식은 말 그대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라라 앤서니(37)와 NBA 스타 카멜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데인 드한이 첫 아이의 아빠가 됐다.데인 드한과 그의 아내...

  • [Oh!쎈...

    미국 현지시각으로 5월 21일 저녁 8시 라스베가스에 위치한 티모바일...

  • 수면 위로 떠오른...

    KGC 에이스 이정현(30·KGC)이 논란의 중심에...

  • [오!쎈人, UCL]...

    유벤투스의 단단한 방패가 FC바르셀로나를 무기력하게 만들었다.  유벤투스는...

  • [오!쎈픽,...

    조세 무리뉴 감독이 안토니오 콘테 감독에게 한 방 먹이며 다음 시즌 뜨거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