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불 장혁 vs 물 이하나, '보이스' 카리스마 대결 스틸컷

[OSEN=이소담 기자] OCN ‘보이스’ 첫 방송에서 장혁과 이하나의 각기 다른 카리스마로 연기 시너지를 선보인다.

오늘(14일) 방송되는 ‘보이스’ 1회에서는 형사 역할에 첫 도전하는 장혁표 카리스마와, ‘보이스 프로파일러’라는 새로운 직업으로 장르물에 나서는 이하나의 카리스마가 이목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먼저 장혁은 뛰어난 검거력과 특유의 짐승 같은 감각으로 ‘괴물 형사’라 불리는 ‘무진혁’을 연기한다. 무진혁은 아내가 괴한에게 살해 당한 후 피폐해진 삶을 살고 지구대 경사로 강등된 아픔이 있는 캐릭터.

다음으로 이하나는 절대 청각으로 범죄의 단서를 찾는 보이스 프로파일러 ‘강권주’로 분한다. 그간 장르물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독보적인 여성 캐릭터.


첫 방송에 앞서 이하나는 “ ‘보이스’의 콘셉트가 흥미로워서 시나리오를 보자마자 당장 출연을 결심했다. 작품을 통해 기대한 것 이상의 새로운 연기를 원 없이 해보고 있다. 삶의 패턴도 조금씩 바뀌는 것 같다”며 작품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특히 이하나는 지난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서로의 연기 호흡에 대해 묻는 질문에 "제가 정적인 물이라면 장혁씨가 맡은 무진혁은 역동적인 불과 같아 조합이 굉장히 좋다"고 기대감을 전한 바 있다. 112 신고센터에서 소리로 범죄의 단서를 찾는 강권주의 활약과 현장을 누비며 신고자를 살리는 형사 무진혁의 고군분투기에 더욱 관심이 모아지는 부분이다.

‘보이스’ 1회에서는 무진혁(장혁 분)과 강권주(이하나 분) 두 사람 인연의 시작이 그려진다. 사랑하는 가족들을 불의의 사고로 떠나 보내야 했던 강력계 형사 무진혁(장혁 분)과 112신고센터 대원 강권주(이하나 분)가 범죄율 1위에 콜백률 전국 최저라는 성운지청 ‘112신고센터 골든타임팀’에 근무하며 자신들의 가족을 죽인 연쇄 살인자를 추적하며 사건을 해결해가는 과정을 그리는 '보이스'는 14일을 시작으로 매주 주말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besodam@osen.co.kr

[사진] OC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