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불어라미풍아' 임수향, 한갑수 납치 지시..끝 없는 악행

[OSEN=김보라 기자] ‘불어라 미풍아’ 임수향이 한갑수의 납치 계략을 짜고도 일부러 모른 척 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불어라 미풍아’(극본 김사경, 연출 윤재문)에서 박신애(임수향 분)는 사람들을 고용해 눈엣가시 같은 존재인 가짜 아빠 김대훈(한갑수)을 납치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대훈은 신애의 친딸이 강유진(이한서 분)이라는 사실을 알았는데, 10살의 지능 수준을 지녀 기억을 해냈다가 잊어버리길 반복했다.

하지만 신애는 자신이 가짜 딸이라는 정체가 들킬까 두려워 아예 대훈을 없애버리기로 했다. 어차피 친아버지가 아니었기 때문에 가능했던 일.


대훈의 아버지 김덕천(변희봉 분)은 아들의 실종에 절망했다./ purplish@osen.co.kr

[사진] '불어라 미풍아'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