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스케치북’ 비 “유일한 무대..디스크로 진통제 먹었다”

[OSEN=정준화 기자] 가수 비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최고의 선물’ 무대를 선보였다.

비는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이날 0시 공개된 신곡 ‘최고의 선물’로 무대를 꾸몄다.

이날 유희열은 비에게 활동 계획을 물었고, 비는 “이 무대가 아마 유일한 무대일 거 같다. 사실 연습하다가 디스크가 왔다. 의사 선생님이 많이 쉬어야한다더라. 진통제를 먹고 올라왔다. 양보다는 질로 승부하자는 생각으로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고품격 음악 방송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싸이와 함게 이번 신곡에서 호흡을 맞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joonamana@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SHOT!]베컴...

    데이비드-빅토리아 베컴 부부가 아들을 응원하기 위해 외출했다.베컴 가족은...

  • [Oh!llywood]...

    아이들이 사랑하는 캐릭터 '패딩턴 베어'의 창시자 마이클 본드가 전염병으로...

  • [Oh!llywood]...

    미국 CBS드라마 ‘빅뱅이론’에 출연해 높은 인기를...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