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스케치북’ 비 “유일한 무대..디스크로 진통제 먹었다”

[OSEN=정준화 기자] 가수 비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최고의 선물’ 무대를 선보였다.

비는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이날 0시 공개된 신곡 ‘최고의 선물’로 무대를 꾸몄다.

이날 유희열은 비에게 활동 계획을 물었고, 비는 “이 무대가 아마 유일한 무대일 거 같다. 사실 연습하다가 디스크가 왔다. 의사 선생님이 많이 쉬어야한다더라. 진통제를 먹고 올라왔다. 양보다는 질로 승부하자는 생각으로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고품격 음악 방송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싸이와 함게 이번 신곡에서 호흡을 맞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joonamana@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