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비♥김태희 “서로 위하고, 존경하고, 채워가며 살 것”(전문)

[OSEN=정준화 기자] 톱스타 부부가 탄생했다.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 성당에서 경건하게 백년가약을 맺었다.

비와 김태희는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리고 정식 부부가 됐다.

이날 결혼식은 '007 작전'을 방불케 하며 철저하게 비밀리에 진행됐다. 참석자들에게도 이날 오전에야 '비밀유지'를 조건으로 결혼식 장소와 시간이 공지된 바. 경호원들이 삼엄한 경계 속에 철통 보안을 유지했지만, 현장에는 취재진이 몰렸고 외부의 분위기가 사진에 담겼다.

결혼식에는 싸이와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안성기, 이하늬 등 업계 동료들과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됐다. 축가는 참석자들이 비와 김태희를 위해 함께 부르면서 의미를 더했다.

결혼식 이후 김태희의 소속사는 손 편지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 다음은 김태희가 보내온 손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김태희입니다.

우선, 갑작스런 소식에도 정말 많은 분께서 축하해주시고 응원해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희 두 사람이 함께 걸어갈 긴 여정의 첫 날인 오늘, 그동안 저희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모든 팬 분들의 축복 속에 그 첫 걸음을 내딛고 싶습니다.

서로를 위하고 존경하며 또 부족한 점은 서로 채워가며 열심히 살께요!

여러분의 넘치는 사랑을 통해 배운 따뜻한 마음과 감동을 앞으로는 한 가정의 아내로서 그리고 더욱 성숙한 배우의 모습으로서 다시 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께요.

그리고 저의 반려자가 될 그 분에게도 든든하게 서로에게 힘이 되는 존재로서 한마음으로 살아가겠습니다.

추운 날씨에 다들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시고 웃을 일만 가득한 새해가 되길 기도할께요!

다시 한 번,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2017. 1. 19 김태희 드림“

/joonamana@osen.co.kr

[사진] 레인커퍼니, 김태희 측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