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자이언티, 뮤비 촬영 끝내고 2월초 컴백 '확정'

[OSEN=정준화 기자] 진짜가 온다. ‘음원 깡패’로 불리는 가수 자이언티가 오는 2월초 신곡을 발매하고 가요계로 컴백한다.

21일 가요계에 따르면 자이언티는 오는 2월초로 신곡 발매일자를 확정했다.

싱글인지 앨범인지는 아직 확인 알 수 없지만, 최근 뮤직비디오 촬영을 진행했으며, 해당 작업을 빅뱅의 '루저', ‘라스트 댄스’ 등을 연출한 한사민 감독이 맡은 것으로 확인 됐다.

이번 자이언티의 컴백은 기대를 모을 수밖에 없다. 그는 젊은 층에서 가장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음원 강자. 앞서 ‘그냥’, ‘양화대교’, ‘꺼내먹어요’, ‘신사’, ‘쿵’, ‘머신건’ 등을 연달아 히트시키며 뜨거운 사랑 받아온 바다.

게다가 YG의 메인 프로듀서인 테디가 새롭게 설립한 블랙레이블로 영입된 이후 펼치는 공식적인 음악 활동이라 더욱 관심을 모은다.

워낙 음악적으로 뛰어난 두 사람이기에 어떤 시너지를 낼지, 팬들의 기대가 큰 것. ‘양화대교’ 작곡에 참여했던 프로듀서 쿠시가 한솥밥을 먹고 있다는 것 역시 기대를 모으는 지점이다./joonamana@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