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현장 방문해 '소통경영' 실천

[OSEN=이균재 기자] “저부터 솔선수범해 임직원들과 소통을 강화하겠습니다.”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이 현장을 수시로 방문해 임직원들과 대화할 수 있는 기회를 자주 갖겠다고 밝히며 소통의 폭을 점차 넓혀 나가고 있다.

조 사장은 지난 4일 한진그룹 임원세미나를 마친 뒤 “회사 구성원간 신뢰를 확보하기 위해 저부터 솔선수범해 직원과의 소통을 강화하고자 한다”며 “임원 여러분들도 직원들과 대화를 통해 의견을 교환하는 기회를 자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소통의 필요성을 강조한 임원 세미나 직후 조 사장이 세 아들 손을 잡고 방문한 곳은 5일 대한항공 점보스와 OK저축은행의 남자 프로배구 경기가 열린 인천 계양체육관. 대한항공 임직원들과 많은 배구 팬들과 스스럼없이 어우러져 열띤 응원을 함께 펼쳤다. 대한항공이 승리하자 누구보다 기뻐한 그는 감독과 선수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격려했다.

지난달 취임 일성으로 “대한항공 대표 사원이라는 자세로 솔선수범하겠다”며 “직원들과 소통을 많이 할 것”이라고 밝힌 조 사장은 ‘소통경영’을 기본으로 한 경영 소신을 실천해 나가고 있다.

조원태 사장은 취임 직후부터 소통을 위한 행보를 조용히 이어온 바 있다.

지난달 설날 연휴에는 사전에 누구에게도 알리지 않고 인천공항 소재 승무원 브리핑실을 찾아 비행을 앞두고 준비 중인 운항 및 객실승무원들을 격려하고 안전운항을 당부하는 한편, 김포 대한항공 본사 소재 종합통제센터와 정비 격납고 등 운송 현장을 방문해 연휴에도 24시간 승객 수송에 여념이 없는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또한 취임 직후 첫 공식일정으로 3개의 노동조합 사무실을 차례로 방문해 노조 위원장과 간부들을 만나 발전적 노사관계 정립을 위해 서로 노력하자고 당부하기도 했다./dolyng@osen.co.kr
[사진] 대한항공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