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현장 방문해 '소통경영' 실천

[OSEN=이균재 기자] “저부터 솔선수범해 임직원들과 소통을 강화하겠습니다.”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이 현장을 수시로 방문해 임직원들과 대화할 수 있는 기회를 자주 갖겠다고 밝히며 소통의 폭을 점차 넓혀 나가고 있다.

조 사장은 지난 4일 한진그룹 임원세미나를 마친 뒤 “회사 구성원간 신뢰를 확보하기 위해 저부터 솔선수범해 직원과의 소통을 강화하고자 한다”며 “임원 여러분들도 직원들과 대화를 통해 의견을 교환하는 기회를 자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소통의 필요성을 강조한 임원 세미나 직후 조 사장이 세 아들 손을 잡고 방문한 곳은 5일 대한항공 점보스와 OK저축은행의 남자 프로배구 경기가 열린 인천 계양체육관. 대한항공 임직원들과 많은 배구 팬들과 스스럼없이 어우러져 열띤 응원을 함께 펼쳤다. 대한항공이 승리하자 누구보다 기뻐한 그는 감독과 선수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격려했다.

지난달 취임 일성으로 “대한항공 대표 사원이라는 자세로 솔선수범하겠다”며 “직원들과 소통을 많이 할 것”이라고 밝힌 조 사장은 ‘소통경영’을 기본으로 한 경영 소신을 실천해 나가고 있다.

조원태 사장은 취임 직후부터 소통을 위한 행보를 조용히 이어온 바 있다.

지난달 설날 연휴에는 사전에 누구에게도 알리지 않고 인천공항 소재 승무원 브리핑실을 찾아 비행을 앞두고 준비 중인 운항 및 객실승무원들을 격려하고 안전운항을 당부하는 한편, 김포 대한항공 본사 소재 종합통제센터와 정비 격납고 등 운송 현장을 방문해 연휴에도 24시간 승객 수송에 여념이 없는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또한 취임 직후 첫 공식일정으로 3개의 노동조합 사무실을 차례로 방문해 노조 위원장과 간부들을 만나 발전적 노사관계 정립을 위해 서로 노력하자고 당부하기도 했다./dolyng@osen.co.kr
[사진] 대한항공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