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화보] 이주연 "'더 킹', 수위 높아 고민..샴페인 마시고 촬영"

[OSEN=이소담 기자] 모바일 패션·뷰티 매거진 '스타일엑스(styleX)'가 15일 이주연과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주연은 영화 '더 킹'(감독 한재림) 비하인드 에피소드를 밝혔다.

'더 킹'에서 이주연은 청순 여배우의 대명사이지만 한순간에 비디오의 주인공이 된 차미련 역으로 등장한다.

이주연은 "오디션을 보고 감독님과 미팅 후에 차미련 역할을 맡게 됐다. 처음 역할을 제안받았을 때는 수위가 좀 높다고 느껴서 고민했다. 하지만 생각해보니 청순한 느낌의 여인인데 반전이 있는, 감독님이 저에게 원했던 이미지가 있다고 생각했다. 좋은 감독님과 배우들이 함께 한다고 해서 결국 출연을 결정했다"고 합류하기까지의 과정을 전했다.


이주연은 "차미련이 희생양이 되는 상황이 우리 사회에서 얼마든지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현실적으로 이런 경우가 많이 있구나, 내가 희생양이 되는 연예인이구나'라는 점을 계속 생각하면서 인물에 공감하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더 킹'에서 이주연은 5분 남짓한 짧은 분량이지만, 몽환적인 느낌을 살리기 위해 실제 샴페인을 마시고 촬영에 나서는 등 세심한 노력을 기울였다.

"짧은 장면이지만 하루 종일 찍었었다"고 전한 이주연은 "사실은 대사도 좀 더 셌다. 15세 등급에 맞춰 수위를 조절하다 보니 지금의 장면이 됐는데, 만족한다. 주위에서 '짧았지만 잘 봤다', '새롭게 느껴진다', '이주연인 줄 몰랐다'는 얘기를 많이 해주셨다. 나 같지 않은 나를 보여주는 것도 좋아한다. 임팩트가 있었던 것 같아서 만족한다"고 덧붙였다.

이주연의 화보와 동영상, 인터뷰는 '스타일엑스' 홈페이지와 네이버 포스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 besodam@osen.co.kr



[사진] 스타일엑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시은 "가수 데뷔? 춤·노래 연습 중..아이유 좋아해" ;연예인이 되고 싶어요"라며 야무지게 꿈을 밝히던 소녀가 어느덧 17살이...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 [유구다언] '허정무...

    지난 2014년 7월 11일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는...

  • [한국 이라크]...

    슈틸리케 감독이 강조한 점유율 축구는 무의미했다.한국은 8일(이하...

  • '전설' 이형택,...

    "아주 잘했고 자랑스럽다. "'한국 테니스의 자존심' 정현(21, 삼성증권...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