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인터뷰] 김소혜 “I.O.I 활동 끝나 우울..단톡방 안도감 준다”

[OSEN=정준화 기자] 김소혜가 아이오아이 활동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우울하지만 단톡방에서 서로 소통하며 힘을 주고 있는 모양이다.

김소혜는 16일 오전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다양한 근황을 전했다.

이날 그는 아이오아이를 마친 소감을 전했다. 그는 “가장 어려운 질문인 거 같다. 아직 실감이 안 난다. 콘서트 끝났는데 실감이 안 나고, 멤버들과는 계속 연락하고 단톡방도 있다. 그 안에서 서로 사진도 공유하고 샵에서도 만나고 그러고 있다. 아직 모르겠다.. 멤버들이 모두가 노래가 나오고 데뷔하면 그때서야 실감이 날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멤버들이 멘탈을 잘 잡아주는데, 지금은 혼자 활동해서 우울하다. 일단 멤버들이 보고 싶을 때는 영상통화를 한다. 제가 SNS 확인을 잘 안 하는 편이다. 그래서 멤버들에게 혼날 때도 많았다. (멤버드끼리의)단톡방이 있다는 게 안도감을 주는 거 같다. 요즘은 취미 생활을 찾으려고 노력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김소혜는 앞서 Mnet ‘프로듀스101’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고, 최종 11인 중 한 명으로 선정돼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오아이로 활동했다. 최근에는 그룹 활동을 마치고 MBC 에브리원 ‘스타쇼 360’, SBS ‘게임쇼 유희낙락’ 등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joonaman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