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중2라도괜찮아' 장서희 “사과머리 헤어스타일 쑥스러웠다”

[OSEN=지민경 기자] 배우 장서희가 극 중 헤어스타일인 사과머리가 쑥스러웠다고 고백했다.

장서희는 16일 오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중2라도 괜찮아’ 언론시사회에서 영화를 본 소감에 대한 질문에 “저희영화 보시면 아시겠지만 예쁜 영화다. 저는 웃으면서 봤고 쑥스럽고 민망한 장면도 있었다. 예쁜 영화를 만들어주셔서 감사했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장서희는 “사과머리 했던 것이 쑥스러웠는데 감독님 따님 사진을 보면서 영감을 얻었다. 안 해봤던 연기도 있었는데 감독님이 응원해주시고 제 안에 있던 것을 끌어내주신 것 같다. 촉박한 시간에 힘든 적도 있었지만 배우들에게 도움을 많이 받고 웃으면서 촬영을 했다”고 밝혔다.


'중2라도 괜찮아'는 태권도 선수 출신의 엄마와 차세대 지미 핸드릭스를 꿈꾸는 중2 아들이 기타를 놓고 태권도로 한판 대결을 펼치는 이야기. 16일 디지털 개봉. /mk3244@osen.co.kr

[사진] 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