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인간 VS 인공지능 번역대결, 시스트란-구글-네이버 등 참가

[OSEN=강필주 기자] 다국어 자동 통∙번역 업체 시스트란 인터내셔널이 오는 21일 오후 2시 세종대학교에서 국제통역번역협회(IITA)와 세종대학교, 세종사이버대학교가 공동 주최하는 인간 번역사와 인공지능 번역기의 번역 대결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대결에는 구글 번역기, 네이버 번역기 파파고 등도 참가할 예정이다. 번역대결은 즉석에서 전문 번역사와 함께 문학과 비문학 분야의 문장으로 치러진다. 번역 시간은 50분이며, 한국통번역사협회장인 곽중철 한국외대 교수와 동 협회 번역전문가가 평가를 맡는다.

시스트란은 자사의 인공신경망 번역엔진 PNMT(Pure Neural Machine Translation)으로 차별화 된 번역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PNMT는 인공신경망 기계번역(NMT, Neural Machine Translation)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기계번역 엔진이다.

시스트란은 "각 비즈니스 분야별 사전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기업에 특화된 번역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전문용어가 많은 신문 기사와 사설을 번역하는 이번 대결에서 타사보다 최적화된 번역 결과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인간 번역사와 인공지능 번역기의 번역 대결은 세종사이버대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생중계된다. /letmeou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