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주혁, 연이은 단편영화 행보..“공부통해 큰 배우 되고파”

[OSEN=김경주 기자] 배우 김주혁이 이와이 슌지 감독의 단편 영화에 출연했다.

김주혁은 이와이 슌지 감독의 단편 영화 ‘장옥의 편지’의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단편 영화 ‘장옥의 편지’는 김주혁과 배두나가 부부로 등장하며, 고부 갈등을 소재로 가족간의 사랑을 가슴 따뜻하게 그려낸 작품이다.

‘러브레터’로 한국에도 두터운 팬을 갖고 있는 이와이 슌지 감독 의 첫 한국 단편 영화인 만큼, 김주혁과 어떤 시너지를 모을지 기대를 모은다.

김주혁은 최근 제 2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김주혁은 그동안 ‘광식이동생광태’, ‘아내가 결혼했다’, ‘좋아해줘’ 등 로맨틱 코미디 작품과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을 통해 인간적이고 친근한 매력으로 관객들과 시청자들을 만났다. 영화 ‘공조’에서 차기성 역을 맡아 카리스마 악역으로 제대로 변신하며 연기 호평과 함께 흥행까지 손에 잡으며 승승장구 하고 있는 상황.


이런 김주혁이 상업 장편 영화가 아닌 단편 영화에 출연하게 된 것에 대해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김주혁은 이와이 슌지 감독의 단편 영화 ‘장옥의 편지’에 이어 주아영 감독의 단편 영화 ‘온도의 기억’에도 참여하며 그만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것.

김주혁은 단편 영화 작업에 대해 “신선하고 신인으로 돌아가는 기분이 들어 굉장히 좋았다. 예전에는 연기를 하면 무언가 더 하려 했다면, 요즘은 무언가를 빼고 연기 하려 한다. 그런 자연스러운 연기가 대중들에게 더 잘 달 되는 것 같다. 연습하고 평소에는 나를 채우고 현장에서는 나를 버리고 싶다. 고민하고 공부해서 더 큰 배우가 되고 싶다. 이런 작업을 계속 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 trio88@osen.co.kr

[사진] 나무 엑터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