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예원, 뮤지컬 '넌센스2'서 1인2역 복화술 연기까지..'세젤귀' 수녀

[OSEN=박소영 기자] 예원이 생애 첫 뮤지컬 공연에서 러블리한 매력의 수녀로 관객들을 반하게 만들었다.

16일 저녁 막을 올린 '넌센스2'에서 예원이 뮤지컬 배우로서 첫걸음을 내디뎠다. 이 작품은 호보켄 음악회의 무대를 빌려 감사 콘서트를 하게 된 다섯 명의 수녀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예원은 큰 십자가에 머리를 맞아 기억을 잃었던 순수한 수녀 '엠네지아'역을 맡았다. 깜찍하면서도 사랑스럽게 표현해 첫 공연부터 '세젤귀('세상에서 제일 귀엽다'의 줄임말)' 수녀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첫 뮤지컬 도전에도 부드러우면서도 청아한 음색으로 가수 출신 배우다운 노래 실력을 뽐냄은 물론, 안정적인 연기력과 함께 극 중 댄스부터 복화술 인형극까지 완벽하게 연기하며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특히, 기성 배우들도 쉽게 소화하지 못하는 1인 2역의 복화술 연기를 자유자재로 선보일 때는 관객들의 탄성이 일기도 했다.

예원의 성공적인 뮤지컬 데뷔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넌센스2'는 오는 3월 5일까지 서울특별시 서초구에 있는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배우 박해미가 연출하고 출연하며 이외에도 개그우먼 조혜련, 방송인 박슬기, '레베카', '쿠거' 등의 작품으로 익숙한 뮤지컬 배우 김나윤(김희원), SBS 'K팝 스타'의 이미쉘 등이 출연한다.
/comet568@osen.co.kr


[사진] '넌센스2'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