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러니 테슬라에 열광하지..엘론 머스크 '생명 구한' 모델S 수리비 쾌척

[OSEN=이균재 기자] 엘론 머스크(46) 테슬라 모터스 CEO가 자사의 차를 이용해 한 생명을 구한 영웅에게 수리비용 전액을 지불하겠다고 해 화제다.

주인공은 41세의 테슬라 모델 S 이용자다. 의식을 잃은 채 아찔한 도로주행을 하던 한 생명을 구했다. 독일 뮌헨 근처의 아우토반에서 운전을 하던 테슬리 이용자는 폭스부겐 파사트를 몰고 가드레일에 여러 번 부딪히며 불규칙하게 움직이는 중년 남성 운전자를 발견했다.

테슬라 운전자는 즉시 소방서에 전화를 걸어 신고를 한 뒤 문제의 차 앞으로 달려 나갔다. 이어 속도를 서서히 줄이며 자신의 차 뒷범퍼가 파사트와 접촉할 정도로 간격을 맞췄다. 두 차가 하나처럼 되도록 만든 뒤 브레이크를 밟아 두 차량을 멈추는 데 성공했다.

중년 남성은 뇌졸중이 와 쇼크 상태였다. 이 남성은 테슬라 운전자의 신고 전화를 받고 달려온 구급대원으로부터 응급 조치를 받고 병원에 후송 돼 목숨을 건졌다. 운전자 뿐만아니라 자칫 더 큰 참사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을 테슬라 운전자가 목숨을 걸고 막아냈다.


머스크 CEO는 이 소식을 전해 듣고 통 큰 결정을 내렸다. 트위터를 통해 테슬라 이용자의 차를 무료로 신속하게 수리 해주겠다고 공언했다.

테슬라 이용자의 차는 뒷범퍼의 아래쪽 모서리 부근이 손상된 것으로 드러났다. 수리비는 1만 유로(약 1200만 원)인 것으로 밝혀졌다.

미국의 전기차 업체 테슬라는 오는 5월 말부터 국내 유통을 준비하고 있다. 머스크 CEO의 통 큰 결정이 긍정적 영향을 끼칠 지 주목된다./dolyng@osen.co.kr
[사진] 머스크 트위터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아늑한 2NE1 떠나 전쟁터로"…산다라박의 제3의 인생 산다라박이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선다. 음악 영화 '원스텝'을 통해서다. 첫 스크린...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 [오!쎈분석]...

    새로운 색깔로 경기에 임했다. 그러나 변화가 계속됐고 그 중심은 결국...

  • [시리아전] '승리...

    원하던 승전보를 전했다. 월드컵 본선 티켓이 주어지는 2위 자리도...

  • [시리아전]...

    승리는 했다. 그러나 화끈한 공격, 여유있는 운영, 안정적인 수비는...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