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겟잇뷰티' 이하늬 "PPL 남발? 아닌 걸 맞다고는 안 해"


[OSEN=정소영 기자] '겟잇뷰티'가 PPL 논란에 대해 답했다.

오관진PD는 17일 서울 상암동 CJ E&M 센터에서 열린 온스타일 '겟잇뷰티 2017' 제작발표회에서 PPL에 대한 질문에 "좋은 제품을 뽑는 것이 1순위다"라고 답했다.

이날 오PD는 "저희가 뷰티 프로그램으로서 PPL을 진행 안 하는 것은 아니다. 제품 선정부터 제작진이나 전문가 분들에게 조언을 구하고 테스트도 하고 있다"라며 "블라인드 테스트는 일체 PPL을 받지 않고 다 구매하고, 순위도 공정하게 발표하고 있다. MC도 하늬씨를 비롯해서 다 블라인드 테스트를 하는데 가장 신경을 많이 쓰고 꼼꼼하게 테스트를 해주고 있다"라고 답했다.

이어 "저번 녹화 때는 현장에서 진행하다가 MC분들이 장기간 일주일 동안 써보고 싶다고 해서 촬영을 접은 적도 있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이하늬의 답변도 들어볼 수 있었다. 이하늬는 "저희가 가장 신경쓰는 게 공신력이다. 책임감 중에 블라인드 테스트가 50%가 넘는 것 같다. 한 회사의 흥망성회가 달렸다는 생각으로 테스트를 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방금 보고 테스트를 할 수 있는 게 아니라 기초나 클렌징 오일 같이 오래 써봐야 아는 제품들은 실제로 그렇게 가져가길 원하고 제작진도 그 의견을 반영해준다. 아닌 것을 맞다고 하는 건 못하겠더라"고 덧붙였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백승철 기자 baik@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