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에릭남 측 “입장차에서 생긴 오해..지금은 다 풀었다”

[OSEN=강서정 기자] 가수 에릭남이 SNS을 통해 회사에 불만을 토로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오해를 풀었다”고 입장을 밝혔다.

17일 에릭남 소속사 측은 OSEN에 “서로 입장차가 있다 보니 오해가 생겼다. 얘기하면 충분히 풀 수 있는 일이었다”며 “일정을 비롯해 복합적으로 문제가 있었고 불만이 쌓여서 SNS에 글을 올린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에릭남이 감정적으로 글을 쓰긴 했지만 오늘 아침에도 통화하고 지금은 다 정리됐다”고 전했다.

에릭남은 이날 새벽 자신의 SNS에 회사가 자신을 존중해주지 않는다는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은 곧 삭제됐지만 팬들 사이에서 논란이 일었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오해가 정리가 됐다는 입장을 밝혔다. /kangs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청아 "절친도 '해빙' 오디션 봤다..부끄럽지 않게 잘하고파"  (인터뷰②에 이어) 2002년 영화 ‘성냥팔이 소녀의...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 [오!쎈 테마]...

    넥센발 벌크업 열풍은 지난 수년간 KBO리그를 휘몰아쳤다. 대상은 주로...

  • [천일평의 야구장...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을 앞두고 일본에서 훈련하고 있는 대표팀은...

  • [홍윤표의 휘뚜루...

    김경기(49) 전 SK 와이번스 코치(2군 감독)는 인천이 낳은, 인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