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승부' 조권, '깝'의 부활..화려한 턴+새침 표정로 '압승'

[OSEN=정소영 기자] '깝권'이 부활했다.

17일 방송된 KBS 2TV '노래싸움-승부'에서는 뮤지 팀의 조권과 김수로 팀의 장은아의 '유혹의 소나타'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조권은 대결에 앞서 "나는 어쩔 수 없는 깝권이다. 가창력보다 쇼 퍼포먼스로 은아 누나를 이기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조권은 '유혹의 소나타' 무대로 화려한 턴과 새침한 표정을 연달아 선보이며 장은아의 연승을 꺾고 승리했다.


승리를 거머쥔 조권은 "원래 이러려고 나온 건 아닌데. 결국에는 깝을 치고 말았지만 고퀄리티 깝이라는 걸 알아달라"고 말했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승부'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