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자체발광 오피스’ 고아성, 취업 향한 간절한 눈빛 포착

[OSEN=유지혜 기자] ‘자체발광 오피스’ 고아성의 격렬 포옹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그의 손에는 노란 부적이 있어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오는 3월 15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자체발광 오피스’(극본 정회현 / 연출 정지인, 박상훈)는 시한부 삶에 충격 받고 180도 변신하는 슈퍼을의 사이다 오피스 입문기. 고아성-하석진-이동휘-김동욱-이호원-장신영-한선화-권해효-김병춘-오대환 등 실력파 배우들이 포진돼 취준생과 직장인의 대리만족을 이끌 작품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부적을 바라보는 고아성(은호원 역)부터 철제 조형물과 격정포옹하는 고아성까지 웃픈 모습이 담겨 있어 호기심을 자아낸다.
 
이는 100번째 지원한 회사의 면접날 아침에 고아성의 모습으로, 단정한 정장 차림과는 어울리지 않게 노란 부적을 손에 쥐고 있다. 이 부적의 정체는 취업 기원 부적. 고아성은 회사 앞 조형물에 야무지게 부적을 붙이고 있다. 부적을 향한 고정된 시선이 취업을 향한 절심함을 드러낸다.
 
이어 고아성의 뜨거운(?) ‘부비부비’가 포착돼 웃음과 짠내를 동시에 자아낸다. 그는 눈을 지그시 감고 연인을 포옹하듯 격정적으로 조형물을 끌어안고 있다.

또한 절대 놓치지 싫다는 표정으로 얼굴을 대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과연 절실한 마음으로 부적까지 붙인 고아성이 100번째 회사의 면접을 무사통과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자체발광 오피스’는 계약직 신입사원의 갑을 체인지 오피스 입문 드라마로, MBC 드라마 극본 공모 당선작이다. ‘미씽나인’의 후속으로 오는 3월 15일 수요일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 yjh0304@osen.co.kr

[사진]  MBC ‘자체발광 오피스’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