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시아나항공, "해킹, DNS 공격 당해...오전 중 복구"

[OSEN=강필주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해킹된 홈페이지에 대해 오전 중 복구가 완료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20일 "이날 오전 4시 35분 발생했으며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가 다른 홈페이지로 접속되는 현상이 발생했다"면서 "홈페이지 IP주소와 도메인을 연결해주는 DNS(domain name system)가 공격을 당한 것"이라고 홈페이지 해킹 사건에 대해 설명했다.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는 이날 새벽 해킹을 당해 복면 사진과 함께 '정의가 없으면 평화가 없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 있었다. 이 글에는 "아시아나항공에게는 미안하다. 하지만 세계는 알바니아계 돼지들이 세르비아를 건드리고 있는 인류에 대한 범죄를 알아야 할 필요가 있다"면서 "코소보 지역에 세워져 있는 '뉴본'이라는 기념비를 폭파하겠다"는 테러 예고 글이 올라 있었다.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가 세르비아와 알바니아 사이의 코소보 분쟁에 이용된 것이다.

이 때문에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는 항공권을 발권하거나 정보를 보려는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현재는 홈페이지 일부 기능이 회복된 상태다.


아시아나항공은 "즉각 '한국인터넷진흥원'에 피해사실을 신고했고 오전 5시 38분부터 복구가 시작돼 일부 PC와 모바일에서는 홈페이지 접속이 가능해졌으며 오전 중 복구가 완료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시아나항공은 "내부 시스템 및 홈페이지에서 관리 중이 자료 등에는 문제가 없다. 이번 홈페이지 해킹 공격은 아시아나항공에 대한 것이 아니라 세르비아 사태 관련 사실을 알리려는 목적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letmeout@osen.co.kr

[사진] 해킹된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