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완벽한 아내' 고소영 "이혼해. 용서는 없어"

[OSEN=조경이 기자] '완벽한 아내' 심재복(고소영 분)이 남편 구정희(윤상현 분)에게 이혼하자고 했다. 

6일 방송된 KBS 2TV '완벽한 아내'에서 심재복은 바람핀 남편 구정희와 내연녀 정나미(임세미 분)와 삼자대면을 했다. 심재복은 "둘이 사귄거 맞지" 라고 물었다. 

이에 구정희는 "자기야 절대 안 잤어 진짜 안 잤어!"라고 소리를 쳤다. 심재복은 "안 잤으니까 상이라도 줘?"라고 분노했다.   

정나미는 "제가 그렇게 졸랐는데 오빠가 자는 건 못하겠다고 해서 자존심 상했다"라고 말했다. 

구정희는 "이혼해 용서는 없다"며 눈앞에 보이지 말라고 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