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역적' 김상중 "만남의 소중함을 깨우친 작품..감사하다"

[OSEN=박진영 기자] 배우 김상중이 '역적'에서 하차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김상중은 20일 오후 서울 상암 MBC에서 진행된 MBC 월화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역적') 기자간담회에서 "14회에서 죽음으로 하차를 하게 됐다"며 "만남의 소중한 의미를 깨우치게 해준 작품"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상중은 "이 같은 작업을 하게 해준 감독님에게 감사하다. 아모개는 혼자 만든 것이 아니다. 시작을 할 때 제가 소화를 할 수 없는 부분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했다"며 "그렇게 해서 썩 괜찮은 아모개가 만들어져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또 김상중은 "저는 비록 드라마상에서는 보이지 않지만, 아모개의 정신을 길동과 사단들이 다 물려받아서 정말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앞으로 2막에 대한 이야기가 드라마틱하게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parkjy@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수민 “‘역적’으로 첫 연기 호평 받아...눈물 났다” MBC 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미국 NBC 'SNL' 위켄드 업데이트'의...

  • [Oh!llywood]...

    휴 잭맨이 영화 '데드풀2'에서 울버린 캐릭터로 등장하는 걸...

  • [Oh!llywood]...

     영화 '맘마미아: 히어 위 고 어게인'(이하 '맘마미아2')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