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역적' 김상중 "만남의 소중함을 깨우친 작품..감사하다"

[OSEN=박진영 기자] 배우 김상중이 '역적'에서 하차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김상중은 20일 오후 서울 상암 MBC에서 진행된 MBC 월화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역적') 기자간담회에서 "14회에서 죽음으로 하차를 하게 됐다"며 "만남의 소중한 의미를 깨우치게 해준 작품"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상중은 "이 같은 작업을 하게 해준 감독님에게 감사하다. 아모개는 혼자 만든 것이 아니다. 시작을 할 때 제가 소화를 할 수 없는 부분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했다"며 "그렇게 해서 썩 괜찮은 아모개가 만들어져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또 김상중은 "저는 비록 드라마상에서는 보이지 않지만, 아모개의 정신을 길동과 사단들이 다 물려받아서 정말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앞으로 2막에 대한 이야기가 드라마틱하게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parkjy@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