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보안관' 이성민X사업가 조진웅X조수 김성균, 5월 개봉확정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이성민과 조진웅, 김성균이 뭉치고 '범죄와의 전쟁', '신세계', '검사외전' 등을 제작한 영화사 월광과 사나이픽처스의 작품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보안관'이 5월 개봉을 확정했다.

'보안관' 측은 20일 "부산 기장을 무대로 동네 '보안관'을 자처하는 오지랖 넓은 전직 형사가 서울에서 내려온 성공한 사업가를 홀로 마약사범으로 의심하며 벌어지는 로컬수사극 '보안관'​이 5월 개봉 확정과 동시에, 클라스가 다른 웃음과 낭만이 돋보이는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극중 대호 역의 이성민은 신뢰감의 아이콘이었던 기존 이미지와 180도 다른, 눈에도 목에도 힘 빡 들어간 코믹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몸매 다 드러나는 초밀착 바디 수트, 무엇이든 반사하는 미러 선글라스, 굵은 금 목걸이. 시도 때도 없이 입에 무는 성냥개비. 외모부터 폼과 허세의 경계를 넘나드는 이성민은 파도만 헤치는 게 아니라, 주민들 안부를 다 챙기며 동네를 제 집처럼 누비는 바다만큼 드넓은 오지랖으로 등장부터 이 남자의 변신이 예사롭지 않음을 짐작하게 한다.


평화롭던 동네에 '어느 날 갑자기' 모든 것을 뒤흔드는 태풍처럼 등장한 사업가 종진 역 조진웅은 토착 보안관 이성민과는 여러모로 다른 모습이다. 당당한 풍채와 세련된 수트빨의 도시형 스타일, 부와 멋을 두루 갖춘 그는 심지어 과거 인연이 있었던 보안관을 한 눈에 알아본 뒤 눈물 흘리며 큰 절 올리는 겸손함까지 지녔다.

인근에 뽕이 돌기 시작하자 전직 형사의 촉으로 종진이 마약사범이라 나 홀로 의심하는 보안관. 그런 줄도 모른 채 그에게 손 하트를 날려 대는 사업가 종진이 자아내는 언밸런스 한가운데, 대호 집에 얹혀사는 처남으로 바늘 가는데 실 가는 식으로 어디든 함께 가는 덕만 역 김성균은 '보안관'의 웃음에 방점을 찍는다.

자기 눈에는 한 점 의혹도 없는 사업가를 의심하는 매형에게 비록 동의는 못 하지만, 피보다 진한 의리로 그의 좌충우돌 수사에 조수 노릇을 하는 김성균의 어딘가 허술한 모습은 '포블리'란 별명을 낳은 '응답하라 1994'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김성균표 코믹과 귀여움으로 보안관 이성민과의 호흡을 기대하게 만든다.

'군도:민란의 시대'의 조감독이었던 김형주 감독의 연출 데뷔작이자 개성적인 캐릭터와 흥미로운 스토리, 이성민-조진웅-김성균의 연기파 캐스팅으로 새로운 재미를 기대하게 만드는 '보안관'은 5월 초 개봉한다. / besodam@osen.co.kr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