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V라이브] '어느날' 김남길 "영혼보는 판타지적 설정, 어려움 있었다"

[OSEN=정소영 기자] 배우 김남길과 판타지 장르를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김남길은 20일 방송된 '김남길 X 천우희 어느날 무비토크 라이브'에서 강수 역을 연기할 당시 고충을 토로했다.

이날 김남길은 "영화를 찍을 때도 천우희씨나 감독님과 많이 상의했지만 영혼을 본다는 판타지적인 장치가 사람들이 불편하지 않았으면 했다"라며 "논란거리가 없을만큼 이야기의 힘이 있는 작품이라 거기에 중점을 뒀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강수가 다른 사람이 보기엔 아무도 없는데 사실은 영혼인 미소(천우희 분)과 이야기하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보이게 하는 부분이 어려웠다"라고 덧붙였다.


김남길은 "장치적인 판타지 요소가 있는데 영화는 현실적인 느낌이 나야하니까 저뿐만이 아니라 많은 분들이 고민이 많으셨다"라고 설명했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V앱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품위녀' 정다혜 "파스타 난투? 한 번에 끝+PD님 함박웃음" 배우 정다혜가 '품위있는 그녀'에서 화제가 됐던 '파스타 난투극'에 대한 비하인드...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