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비정상회담' 최민용, G11 깜놀시킨 4차원 자연인[종합]

[OSEN=이지영 기자] 최민용이 4차원 자연인으로 G11을 놀라게 만들었다.

20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는 최민용이 출연했다. 게스트 중 최초로 한복을 입고 등장해 각국 대표들을 놀라게 했다.

그는 "다른 정상들의 이야기를 잘 듣기 위해 문방사우를 준비하려했지만, 그냥 노트와 팬만 준비했다"며 노트를 펼쳤다.

그는 "디지털 시대 아날로그로 자연과 살고 싶은 나, 비정상인가"를 토론의 주제로 제시했다. 최민용은 "2년 동안 산에 살았다. 산에 살면서 자아성찰을 하고 싶었다"고 했다. 이에 전현무는 "이웃과의 불화로 간 걸로 알고 있는데, 너무 포장하는 거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그는 "원래 산에 살고 싶다는 생각을 했는데, 층간 소음이 계기가 된 것이다"고 말했다. 이날 그는 "산에서 도토리, 잣 채집하는 거 불법이다. 멧돼지가 먹을 것이 없이서 계속 내려오는 거다. 이 얘기 꼭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날 산촌, 어촌, 농촌을 두고 '살고 싶은 곳'을 표결에 부쳤다. 최민용은 "뒤에 산이 있는 어촌에 살고 싶다"고 했고, MC들은 "욕심이 많다. 하나만 선택해라"고 강요(?)했다. 끝까지 자신의 주장을 굽히지 않던 최민용은 "어촌"이라고 말했다.

이날 최민용은 독특한 입담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비정상회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채수빈 “‘구르미’에 ‘역적’까지 잘돼...부담감 있죠” MBC 드라마 ‘역적’을 통해 제대로 존재감을 발산한 채수빈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미국 NBC 'SNL' 위켄드 업데이트'의...

  • [Oh!llywood]...

    휴 잭맨이 영화 '데드풀2'에서 울버린 캐릭터로 등장하는 걸...

  • [Oh!llywood]...

     영화 '맘마미아: 히어 위 고 어게인'(이하 '맘마미아2')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