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네이마르, "EPL서 한번 뛰어 보고 싶다"

[OSEN=우충원 기자] "EPL서 한번 뛰어 보고 싶다".

네이마르의 이야기다. FC 바르셀로나의 핵심 선수인 네이마르는 21일(한국시간) 야후 스포츠에 게재된 인터뷰서 "개인적으로 EPL의 경기 스타일을 굉장히 좋아한다"며 "맨유, 첼시, 아스날, 리버풀 등에 대해 굉장히 관심을 갖고 있다. 이들은 모두 EPL 우승을 위해 힘쓰고 있는 팀들이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특히 EPL에는 조세 무리뉴 감독과 펩 과르디올라 감독 등 최고의 감독들이 자리고 있다. 두 감독은 선수라면 함께 하고 싶은 감독들"이라고 전했다.

네이마르는 지난 2015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입단 제의를 받았다. 집중적인 관심을 받고 이적 가능성까지 제기 됐지만 결국 바르셀로나에 잔류했다. 물론 네이마르는 2021년까지 새로운 계약을 체결한 상태지만 이적 가능성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분명 EPL 구단들이 노력한다면 네이마르의 이적도 가능해 보인다.


특히 맨유는 다시 네이마르에 대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영국 데일리 익스프레스는 지난달 네이마르와 맨유가 접촉중이라고 보도했다. 당시 보도에 따르면 맨유는 네이마르를 이번 여름 이적시장서 데려가기 위해 바이아웃 금액인 2억 파운드(약 2800억 원)을 지불할 수 있다고 전했다. 네이마르는 지난 2013년 바르셀로나에 이적해 175경기를 뛰었다.

한편 네이마르는 "사람의 미래는 알 수 없다. EPL에서 한번 뛰어 보고 싶다"고 설명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AFPBBNews = News1(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시은 "가수 데뷔? 춤·노래 연습 중..아이유 좋아해" ;연예인이 되고 싶어요"라며 야무지게 꿈을 밝히던 소녀가 어느덧 17살이...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 [유구다언] '허정무...

    지난 2014년 7월 11일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는...

  • [한국 이라크]...

    슈틸리케 감독이 강조한 점유율 축구는 무의미했다.한국은 8일(이하...

  • '전설' 이형택,...

    "아주 잘했고 자랑스럽다. "'한국 테니스의 자존심' 정현(21, 삼성증권...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