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재호 역전 투런' 두산, SK에 6-4 승리

[OSEN=인천, 선수민 기자] 두산 베어스가 SK 와이번스를 꺾었다.

두산은 2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와의 시범경기에서 최주환, 김재호의 활약을 앞세워 6-4로 이겼다. 두산은 시범경기 3승(1무 3패)째를 올렸다. SK는 4패(2승 1무).

SK가 선취 득점했다. SK는 1회말 2사 후 최정이 우중간 2루타로 포문을 열었다. 정의윤의 볼넷, 2루 도루로 무사 2,3루 기회. 한동민이 2타점 중전 적시타를 날려 2-0 리드를 잡았다.

두산도 타선이 터졌다. 3회초 최재훈이 내야안타, 최주환의 좌월 2루타로 단숨에 무사 2,3루 기회를 만들었다. 1사 후에는 박건우가 유격수 땅볼로 1점을 만회했다. 이어 허경민이 우전 적시타, 민병헌이 좌전 적시타를 쳐 3-2로 역전했다.


이후에도 치열한 공방전이 펼쳐졌다. SK는 4회말 김동엽이 좌월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김성현이 2루타를 쳤고 1사 3루에서 정진기가 스퀴즈 번트를 성공시켜 4-3을 만들었다. 하지만 두산은 5회초 무사 1루에서 김재호가 좌월 투런포를 날리며 다시 5-4로 리드했다. 6회초 2사 2루에선 최주환이 중전 적시타를 쳐 1점을 달아났다. 두산은 구원 투수들이 무실점을 합작하며 승리했다.

두산 선발 유희관은 4이닝 5피안타(1피홈런) 2볼넷 4실점으로 부진했다. 이어 등판한 조승수는 1⅔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이현호, 홍상삼, 김성배, 이현승이 모두 무실점했다. 타선에선 최주환이 3안타 1타점 2득점, 김재호가 1홈런 2타점, 민병헌이 2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SK 선발 투수 다이아몬드는 3이닝 4피안타 1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5선발 후보인 임준혁은 2⅔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2탈삼진 3실점으로 부진했다. 김동엽은 시범경기 첫 홈런(1점)을 기록했다. 한동민도 1안타 2타점으로 분전했다.

▲데이터 박스

-SK 다이아몬드=패스트볼(31개) 140~145km, 커브(10개) 120~124km 체인지업(6개) 130~136km

-두산 유희관=패스트볼(29개) 120~131km, 체인지업(21개) 116~120km, 커브(9개) 98~105km, 슬라이더(5개) 119~121km

-두산 최주환 4타수 3안타 1타점 2득점

-두산 김재호 시범경기 첫 출전, 1호 홈런

-SK 김동엽 시범경기 1호 홈런 /krsumin@osen.co.kr


[사진] 인천=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