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원스텝' 산다라박 "첫 영화, 음악영화라 큰 고민 無"

[OSEN=장진리 기자] 산다라박이 영화 '원스텝' 출연 소감을 밝혔다.

산다라박은 21일 오후 서울 건대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원스텝' 언론시사회에서 "음악영화라는 점 하나만으로 큰 고민없이 선택했다"고 밝혔다.

산다라박은 "영화 도전이라 떨리는 점도 있었지만 저는 원래 도전하는 걸 좋아한다. 떨림보다는 새로운 일에 도전한다는 게 더 컸던 것 같다"며 "부족한 게 있겠지만 앞으로 더 열심히 할테니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 연기는 물론, 익숙하게 보셨던 가수의 모습도 더 많이 보여드릴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극 중에서 뺑소니 사고로 기억을 잃은 후 색청으로 음악을 들을 수 없는 캐릭터 시현 역을 맡았다. 산다라박은 "음악 영화라는 점 하나만으로 큰 고민 없이 선택했다. 하지만 대본을 읽어보면서 '색청'이라는 병을 앓는 캐릭터라 어려움이 많았다. 감독님과 얘기를 많이 하면서 고민 많이 하면서 촬영에 임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평소에도 음악을 계속 하다 보니까 음악 영화라는 점이 더 편하게 다가왔던 것도 사실이지만, 결과적으로는 2배 더 열심히 해야 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영화 '원스텝'은 사고로 모든 기억을 잃은 시현(산다라박)과 슬럼프로 인해 자기 삶의 전부였던 작곡을 할 수 없게 된 지일(한재석)이 만나 음악을 통해 서로 소통하고 성장해나가는 과정을 담은 영화다. 오는 4월 6일 개봉 예정./mar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