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대현, LG전 6이닝 7K 1실점 '2G 연속 호투'

[OSEN=잠실, 허종호 기자] 정대현(kt 위즈)이 LG 트윈스를 상대로 호투를 선보였다.

정대현은 2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시범경기 LG와 원정경기서 6이닝 3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지난 15일 삼성 라이온즈를 상대로 5이닝 1실점으로 좋은 모습을 보인 정대현은 2경기 연속 호투를 이어갔다.

정대현은 1회 위기를 맞았다. 선두 타자 이형종과 오지환을 모두 외야 뜬공으로 처리했지만, 박용택에게 안타를 허용한 데 이어 루이스 히메네스에게 2루타를 맞아 1,3루가 된 것. 그러나 후속 타자 정성훈과 싸움에서 위기를 극복하며 실점을 하지 않고 1회를 막았다.

위기에서 벗어난 정대현은 2회와 3회를 모두 삼자범퇴로 막아냈다. 2회에는 정상호에게 맞은 타구가 2루 베이스를 맞고 방향이 꺾였지만, 유격수 박기혁의 글로브 안으로 들어가 1루로 깔끔하게 송구되는 행운을 겪기도 했다.


4회도 흔들림이 없었다. 박용택을 땅볼, 히메네스를 삼진으로 처리한 정대현은 정성훈을 3루수 송구 실책으로 내보냈지만, 이병규를 삼진으로 돌려 세우며 4회를 깔끔하게 마쳤다. 좋은 투구를 계속 선보인 정대현은 5회도 삼자범퇴로 처리했다.

정대현은 6회초 선두 타자 이형종에게 좌월 솔로 홈런을 맞았지만, 후속 타자를 출루시키지 않고 마무리했다. 6회까 73구를 던진 정대현은 7회 마운드를 장시환에게 넘겼다. /sportsher@osen.co.kr
[사진] 잠실=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