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피고인’ 측 “지성이 쌓은 감정의 층..최종회 빛나게 할 것”

[OSEN=박판석 기자] 배우 지성이 ‘피고인’의 마지막을 화려하게 장식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 17회는 전국 시청률 27%(닐슨 코리아, 이하 동일 기준), 수도권 시청률 28.8%, 서울 시청률 30.7%의 대기록을 세웠다. 배우 지성이 '피고인'을 시청률 1위로 이끌며 종영을 앞둔 가운데, 지성의 플레이리스트가 공개됐다.

지성은 평소에도 음악에 대한 애착이 깊어 뮤지션들의 공연과 뮤지컬을 자주 보러 다니곤 했다. 일상에서도 빠질 수 없는 음악을 캐릭터에 집중할 때 함께하다 보니 더욱 풍부한 연기가 뿜어져 나왔다. ‘피고인’ 관계자는 “지성이 한 겹 한 겹 켜켜이 쌓은 감정의 층이 ‘피고인’ 최종회를 더욱 빛나게 할 것이라 자부한다”고 언급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피고인'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마다 헤드폰을 쓰고 음악을 들으며 집중하고 있는 지성이 무슨 음악을 듣는지 시청자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때로는 사자후로 감정을 폭발시키고 때로는 눈물을 삼키며 절제하는 섬세한 연기로 ‘갓지성’의 위엄을 세운 지성의 비결을 엿볼 수 있다.


지성은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딸의 행방을 모른 채 감옥에 갇힌 박정우의 절망적인 감정을 컨트롤하기 위해 ‘킬미, 힐미’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인 문명진의 ‘말할 수 없는 비밀’을 듣곤 했다. 슬픔을 간절하게 표현한 곡으로, 애절한 감정을 한껏 끌어올린다. 기분 전환을 위해서는 ABBA(아바)의 ‘The Winner Takes It All’을 선택했다. 이 곡은 “잠은 못 자는 한이 있더라도 조깅을 거를 수 없다”는 지성이 운동 중에 힘든 구간을 만났을 때 즐겨 듣는 곡이며 어린 시절의 추억이 깃든 트랙이다.

가장 최근에는 Chainsmokers(체인스모커스) & Coldplay(콜드플레이)의 ‘Something Just Like This’를 반복해서 들었다. 하연이에게 부끄럽지 않은 아빠가 되지 않겠다는 정우의 결심을 표현하려고 선곡했다. 가사 속을 들여다보면 영웅담이 들어 있어 딸에게 더욱 든든한 존재가 될 정우의 미래를 가늠케 한다. 이외에도 지성은 영화 '라라랜드'의 수록곡인 'City of Stars'와 양희은의 명곡 '엄마가 딸에게' 등 노래에 담긴 이야기와 감동을 느끼며 연기에 집중했다.

한편, ‘피고인’ 촬영을 마친 지성은 오늘 21일 드라마 종방연에 참석할 예정이다./pps2014@osen.co.kr

[사진] 나무엑터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