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재중, 13만 팬 만난 亞투어 성료.."기대에 보답할 것"

 

[OSEN=선미경 기자] 가수 김재중이 3달여에 걸친 아시아 투어를 성공적으로 이끌며 전역 후 성공적인 복귀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3일 “김재중이 전역 후 빅 프로젝트인 아시아 투어  ‘2017 KIM JAEJOONG ASIA TOUR ‘The REBIRTH of J’를 마무리했다. 이번 투어는 지난 1월 서울을 시작으로 요코하마, 오사카, 나고야, 사이타마 등 일본을 거쳐 홍콩, 태국, 마카오, 대만까지 총 9개 도시에서 13만 팬들이 찾아 김재중의 뜨거운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고 전했다.

지난 12월 전역 당일 인터뷰에서 “가장 먼저 하고 싶은 일은 오랜 시간을 기다려 주신 팬분들을 직접 만나러 가는 일”이라고 말한 김재중은 제대 후 한 달이 채 되지 않은 지난 1월 말, 고려대학교 화정 체육관에서 국내 팬들과 가장 먼저 인사를 나눴다. 2년이라는 공백기가 무색할 정도로 더욱 멋있어진 비주얼은 물론 20곡에 달하는 다양한 장르의 곡들을 완벽한 라이브로 선사하는 등 팬들의 기다림이 보상받는 종합 선물세트 같은 공연을 펼쳤다.  

이어진 일본 투어, 일본 내 막강한 인기를 얻고 있는 김재중을 향한 팬들의 마음은 한결같았다. 일본에서만 4개 도시, 9회차 공연, 10만 팬 동원. 김재중은 유창한 일본어로 트렌드한 유행어를 활용한 다양한 이야기보따리를 풀며 아낌없이 소통했고, 팬들은 열광했다. 아시아 투어 후반부는 태국, 마카오, 홍콩, 대만이었고 한한령에 위축된 분위기였지만, 김재중을 기다린 글로벌 팬들은 일주일 단위로 진행된 매 공연을 가득 메우며 김재중의 저력을 입증했다. 특히 티켓 오픈 3분 만에 5천 석이 매진된 태국에서는 김재중의 일거수일투족을 취재하려는 현지 언론들의 열기까지 더해지는 등 공백기가 무색한 김재중의 ‘한류킹’다운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김재중은 입대 전 팬들을 위해 정규 2집 ‘NO.X(녹스)’과 홀로그램 콘서트를 준비했었고, 전역 후에는 그 수록곡을 중심으로 아시아 투어를 진행했다. 자신을 기다려 준 팬들의 사랑에 화답하는 아낌없는 팬서비스는 물론 무대를 장악하는 역대급 라이브와 퍼포먼스를 펼쳐 아시아를 ‘제이홀릭’으로 물들였고 팬들에게 완벽한 ‘왕의 귀환’을 선사했다.  

이번 아시아 투어를 함께한 관계자는 “연출, 음향, 조명, 특수효과, 밴드 등 최고의 퀄리티를 담아 팬들의 반응이 더욱 뜨거웠다. 또한 아시아 곳곳의 팬들과 소통하기 위해 마련한 '드레스 코드' 이벤트로 투어를 진행하며 매 주 팬들과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짧게는 2년 길게는 3년 이상 김재중을 기다린 아시아 각국의 팬들에게는 이번 공연이 최고의 선물이 되었고 아시아 팬뿐 아니라 유럽, 미국, 러시아, 중동, 남미 등에서 찾아온 팬들을 마주하며 김재중의 글로벌 인기를 실감 했다”고 밝히며 그와 함께한 소회를 전했다.

김재중은 "앞으로 해외 각국에 좋은 프로젝트가 있다면 콘서트 외에도 다양한 콘텐츠로 만날 수 있는 활동들을 펼치고자 한다. 아시아 팬들은 해외 팬이 아니라 이제 모두 한 가족처럼 느껴진다. 전역 후에 바로 진행하는 콘서트라서 걱정이 많았는데, 정규 앨범 수록곡을 한국어로 많이 따라 불러 주셔서 너무 감동 받았고 감사했다. 오래 기다려 주신 만큼 저에게 거는 기대와 바람에 보답할 수 있는 많은 활동을 이어 나가려고 하고, 좋은 음악과 좋은 연기로 팬들에게 행복을 주고 진심을 다하고 싶다”는 아시아 투어 성료 소감을 밝혔다. /seon@osen.co.kr

[사진]씨제스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