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제지간의 앙상블 ‘성신 피아노 소사이어티’, 5일 예술의전당

[OSEN=강희수 기자] 학교 동문과 사제지간이 모인 앙상블 ‘성신 피아노 소사이어티’(사진)의 연주회가 5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열린다. 2회째를 맞는 맞이번 연주에는 모짜르트, 리스트, 조플랭, 윌버그 등 귀에 익숙한 곡과 함께 라비냑의 유희적인 작품도 무대에 오른다.

‘성신 피아노 소사이어티’는 지난해 창단한 피아노 앙상블로 성신여대 음악대학 피아노과를 매개로 모인 단체다.

성신여자대학교 음악대학 오윤주 교수는 “학교 교수는 물론 강사, 재학생, 졸업생을 하나로 묶는 소통의 장으로 앙상블을 창단했다”며 “학교의 이름을 걸고 창단해 많은 기대를 받는 만큼 좋은 연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연주에서는 독주 악기로 인식했던 피아노의 새로운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두 대의 피아노에 네 명의 연주자가 하나가 되어 아름다운 선율을 만들어낸다.


연주에 참여한 피아니스트 안미현은 “앙상블은 여러 피아니스트가 일관성 있게 맞추는 것이 중요하다”며 “서로의 목소리를 들어줄 수 있는 배려가 필요한 연주”라고 말했다. 피아니스트 정혜경은 “연주회를 준비하며 서로 즐거운 경험을 했다”며 “최대 8명이 함께 연주하는 곡도 있어 피아노의 색다른 면을 보여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연주에는 오윤주 교수를 포함한 국내외에서 활동 중인 총 14명의 현역 피아니스트가 참여하며 김이라, 박혜주, 이수빈 등 성신여대 졸업생은 올해 앙상블 무대에 올라 함께 어우러진다. /100c@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비밀의 숲' 김소라 "팀워크 환상, 오늘 계곡 놀러갔어요" "'비밀의 숲' 인기 비결은 팀워크"tvN '비밀의 숲'이 없는...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

  • [오!쎈 테마]...

    김현수·박병호 현지에서도 KBO 유턴 제기국내 복귀 시 FA...

  • [천일평의 야구장...

    롯데는 8월 15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2위 두산과의 경기에서 초반 대량...

  • [오!쎈 테마]...

    가히 '슈퍼 위크(super week)'라고 칭할 만하다. 리그 순위표를...

  • '하노이 참사'...

    K리그의 동남아시아 진출을 위해 과감하게 나섰던 베트남 올스타전이 마무리...

  • [서정환의 사자후]...

    프로농구가 인기가 없어 잘못을 해도 징계도 가벼운 것일까. 프로농구계가...

  • '위기' 韓 축구,...

    '위기'의 대표팀에 다시 '전문 소방수' 신태용이 낙점됐다.김호곤 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