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역적' 심은우 "첫 사극에 윤균상 길잡이 중책..고민 많았다"

[OSEN=박진영 기자] 배우 심은우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훔치는 안방극장의 ‘신스틸러’로 제 몫을 톡톡히 하고 있다. 심은우는 MBC 월화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역적)의 만신으로 등장,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심은우가 맡은 만신은 지난 17일 방송된 ‘역적’ 23회에서 홍길동(윤균상)이 “어찌 죽어야 하는지요?”라고 묻자 이에 “이제야 제대로 묻는구나”라고 미소를 지었다. ‘큰 나무 뿌리’를 찾으라는 만신의 수수께끼를 길동이 풀자 그들에게 안전한 공간을 제공했다. 길동은 자신의 일행뿐 아니라 나머지 죄인들을 모조리 빼내어 산채로 도망쳐 오고, 만신은 줄곧 길동의 무리를 지켜주며 함께 하는 모습을 보였다.

심은우는 이날 방송에서 길동에게 아빠 미소를 보여 ‘흐뭇 만신’의 별명을 추가했다. 앞서 방송에서 길동을 향해 “하늘에서 힘을 낸 자는 힘을 허투루 쓰면 죽는 법이라 그리 말했거늘 쯧쯧쯧”이라고 경고하며 ‘쯧쯧 만신’으로 이슈가 된 바 있다. 서늘한 앳된 얼굴에서 밝은 표정으로 달라진 만신의 행보가 예상된다.

심은우는 “첫 사극 도전인데 길동의 길잡이 역할이라는 중책을 맡아 어떻게 연기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며 “감독님, 선배들의 도움으로 캐릭터에 설득력을 준 것 같아 정말 감사하다. 만신에게 따뜻한 관심을 가져 주는 시청자들께 감사하다. 현장에서 만식으로 불리며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parkjy@osen.co.kr

[사진] 액터153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