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역시 아내바보”..‘뭉뜬’ 차태현 “와이프 선물 사가야 하는데”

[OSEN=강서정 기자]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에 게스트로 합류해 라오스로 떠난 차태현이 여행 중에도 오매불망 아내를 생각하는 모습을 보이며 ‘사랑꾼’이란 말을 들었다.

라오스 여행이 이어지던 당시 멤버들은 ‘꽝씨 폭포’를 찾아 한바탕 물놀이를 마치고 맥주 한잔의 자유시간을 즐겼다.

시원한 맥주 맛에 다들 감탄하는 사이, 차태현은 갑자기 휴대 전화기를 꺼내 들고 맥주와 함께

‘셀카’를 찍기 시작했다. 알고 보니 맛있는 맥주를 먹자마자 한국에 있는 아내가 떠올라 사진을 찍어 전송했던 것.


이어 아내의 답장을 받아 본 차태현은 별안간 웃음을 터트렸다. 맥주를 한가득 사가지고 오라는 아내의 지령을 받았기 때문. 아내의 황당한 부탁에 어이가 없다는 듯 웃으면서도 무거운 맥주를 어떻게 가져가야 할지 진지하게 고민하는 차태현에게서 영락없는 ‘아내 바보’의 기운이 느껴졌다는 후문이다.

그뿐 아니라 이후 이어진 일정에서도 차태현은 맛있는 것을 먹거나 예쁜 것을 볼 때마다 한국에 있는 아내와 아이들을 떠올리며 선물부터 챙기는 등 소문난 애처가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 18일 오후 10시 50분 방송. /kangsj@osen.co.kr

[사진] JT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