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기내난동 저지' 리차드 막스, 6월 세번째 내한 공연

[OSEN=최나영 기자] 대한항공 기내난동을 저지하고, 유나이티드 항공 보이콧을 선언한 것으로 더욱 유명해 진 리차드 막스가 내한 공연을 갖는다.

리차드 막스의 단독 내한 공연이 오는 6월 2일(금)부터 4일(일)까지 인천남동체육관, 연세대학교 노천극장, 부산벡스코에서 열린다. 1995년과 지난해에 이어 세번째로 성사된 내한공연이다.

‘Right Here Waiting’과 ‘Hold On To The Nights’ 그리고 킴 베이싱어(Kim Basinger)와 알렉 볼드윈(Alec Baldwin) 주연 영화 '겟어웨이(Getaway)'에 사용된 ‘Now And Forever’ 등의 발라드 히트곡으로 알려진 리차드 막스는 아마도 한국에서 가장 사랑 받은 팝 아티스트 중의 한 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리차드 막스는 1980년대 후반 어덜트 컨템퍼러리 가수로서 가장 빛나는 존재감을 가지고 있다. 데뷔 앨범 통산 3천만 장 이상의 음반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는데, 데뷔 앨범 'Richard Marx'(1987)에서 빌보드 싱글차트 1위곡 ‘Hold On To The Nights’과 ‘Endless Summer Nights’(2위), ‘Don't Mean Nothing’(3위) 등을 배출하며 단숨에 스타덤에 올랐고, 그는 이어진 앨범 [Repeat Offender](1989)를 앨범 차트 1위에 올려놓음과 동시에 ‘Right Here Waiting’과 ‘Satisfied’ 등 두 곡으로 또다시 넘버 원을 기록했다.


그리고 1994년에는 킴 베이싱어와 알렉 볼드윈이 주연한 영화 '겟어웨이'에 사용된 ‘Now and Forever’가 전세계적인 공전의 히트를 기록했다. 바로 그 이듬해에 우리나라에 첫 내한공연을 가지기도 했는데, 당대 최전성기 아티스트의 내한공연이었던 만큼 성공적인 무대로 기록돼 있다.

팝에서부터 컨트리 그리고 록 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를 섭렵했지만 리차드 막스가 가장 재능을 발휘했던 것은 역시 달콤한 노랫말과 이를 감싸는 아름다운 멜로디가 조화를 이뤘던 발라드 곡이다. 본인의 히트곡은 물론 다른 아티스트에게 주어 히트했던 음악들 역시 그만의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발라드 곡들이 대세를 이루고 있다.

케니 로저스(Kenny Rogers), 제임스 잉그램(James Ingram), 킴 칸스(Kim Carnes)가 함께 부른 ‘What About Me’(1984년), 케니 로저스의 ‘Crazy’(1985) 등을 작곡하여 빌보드 1위 곡을 배출해냈던 그는 2000년대 들어서도 엔싱크(N Sync)의 ‘This I Promise You’(2000년), 키스 어번(Keith Urban)의 ‘Better Life’(2005), ‘Long Hot Summer’(2010) 등의 1위곡을 작곡해냈고 특히 2004년에는 루더 밴드로스(Luther Vandross)의 유작인 ‘Dance With My Father’(빌보드 싱글차트 4위)로 그래미상 ‘올해의 노래’ 부문을 수상하여 작곡가로서도 대성공을 거두었다.

지난해 12월 대한항공 기내난동을 제압하고, 유나이티드 항공 보이콧을 하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회자됐다. 리차드 막스는 오는 6월 내한공연에 앞서 5월 1일과 2일 프로모션을 위해 다시 한국을 방문 할 예정이다. / nyc@osen.co.kr

[사진] 공연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